본문내용 바로가기

다나와 자동차

세이프티 언락 등 추가한 '2017년형 아반떼’ 출시...평균 20만 원 인상

오토데일리 조회 수6,461 등록일 2017.03.20

안전·편의 사양과 고객 선호 사양이 적용된 2017 아반떼

[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현대자동차가 안전과 편의성을 높인 2017 아반떼를 출시했다.

20일 현대차는 상품성이 강화된 2017 아반떼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2017 아반떼는 연식변경 모델로 운전자 편의성을 대폭 강화하고 안전·편의 사양을 확대 운영하는 등 기본 상품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2017 아반떼’는 운전자 중심의 안전·편의 사양과 고객 선호 사양을 탑재해 완성도를 높였다.

먼저 2017 아반떼는 차량 실내로 유입되는 초미세먼지(2.5㎛, 마이크로미터)를 포집해 걸러주는 ‘고성능 에어컨 필터’를 기본 적용하는 한편, 이온을 발생시켜 차량 내부의 바이러스를 제거해주는 ‘클러스터 이오나이저’를 장착하는 등 최적의 공조시스템을 마련했다.

주차 시 운전석 도어만 잠금이 해제돼 다른 곳으로 무단 침입하는 범죄 시도를 방지하는 ‘세이프티 언락’ 기능을 기본 탑재해 탑승자의 안전을 확보했다.

여기에 범퍼에 내장된 초음파 센서로 장애물과의 거리를 감지하고 경보음을 울려 안전한 주차를 돕는 ‘전후방 주차 보조 시스템’, 사고 예방과 안전한 주행 환경을 위한 최첨단 지능형 안전 기술 패키지 ‘현대 스마트 센스’ 등을 확대 적용했다.

2017 아반떼는 블루투스 핸즈프리를 전 트림에 기본 적용하고, 고급사양인 앞좌석 통풍 시트 확대 운영, 운전석 자세 메모리 시스템(IMS) 신규 추가 등 고객 선호 사양을 탑재해 상품성을 대폭 끌어올렸다.

뿐만 아니라 2017 아반떼는 기존 7인치 내비게이션을 8인치로 증대해 시인성을 높이고, 미러링크(mappyAuto)와 애플 카플레이 등 폰 커넥티비티 사양을 추가해 편의성을 끌어올렸다.

특히 첨단 사양 기본화로 고객들의 높은 호응을 얻고 있는 ‘밸류 플러스’ 트림을 지속 유지하는 한편, 내비게이션 패키지(조향 연동 후방카메라 포함)와 하이패스시스템(ECM 룸미러 포함)을 선택사양으로 구성해 고객 선택 폭을 높였다.

현대차는 아반떼의 터보모델인 아반떼 스포츠에 1.6 가솔린 터보 엔진과 7단 DCT를 탑재한 ‘Original(오리지널)’ 트림을 신규 추가해 고객 선택폭을 확대했다.

오리지널 트림은 후륜 멀티링크 서스펜션, 18인치 휠 등 고속 주행에 최적화된 기존 스포츠 모델의 상품성을 바탕으로 전용 신규 인테리어(블랙+레드 스티치)를 더했다.

오리지널 트림의 가격은 7단 DCT가 장착된 기존 2016년형 모델보다 100만원 인하된 2,098만원이다.

또한 현대차는 아반떼 스포츠 전 트림에 세이프티 언락, 고성능 에어컨 필터를 기본 적용해 상품성을 끌어올렸다.

2017 아반떼의 외장 컬러는 기존 9종에 인텐스 카퍼, 데미타스 브라운 등 2종이 신규 추가돼 총 11종의 외장 컬러로 운영되며, 아반떼 스포츠는 기존 11종에 인텐스 카퍼, 데미타스 브라운 등 2종을 신규 추가해 총 13종의 다양한 외장 컬러로 운영된다.

2017 아반떼의 가격은 1.6 가솔린 모델(자동변속기 기준)의 스타일트림이 기존모델대비 10만원 인상된 1,570만원, 밸류플러스는 20만원 인상된 1,690만원, 스마트는 27만원 오른 1,825만원, 모던이 49만원 오른 2,014만원이며 프리미엄은 2,165만원으로 동결됐다.

1.6 디젤 모델(7단 DCT 기준)의 스타일이 10만원 인상된 1,825만원, 스마트가 2만원 오른 2,020만원, 스마트 스페셜이 22만원 인상된 2,190만원, 프리미엄이 12만원 오른 2,427만원 에 책정됐다.

아반떼 스포츠 모델의 가격은 신규 트림인 Original(오리지널)이 2,098만원, 수동변속기(M/T)이 기존모델보다 2만원 오른 2,002만원, 7단 DCT가 2만원 오른 2,200만원, Extreme Selection(익스트림 셀렉션)이 5만원 인상된 2,460만원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글로벌 준중형 세단의 기준, 아반떼가 고객들이 선호하는 사양을 대거 적용해 완성에 가까운 상품성 갖춘 2017년형으로 다시 태어났다”며, “새로운 아반떼의 완성도 높은 상품성이 고객들에게 더 큰 만족감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오토데일리(http://www.auto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현대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67년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 현대 현대 아반떼 종합정보
    2015.09 출시 준중형 08월 판매 : 7,449대
    휘발유, 경유, LPG 1582~1591cc 복합연비 10.6~18.4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제네시스 G70, BMW3 시리즈는 해볼 만하다
국산 차를 몰고 역사상 가장 빠른 속도로 달려봤다. 고속으로 도달하는 시간이 짧고 경쾌하다. 이렇게 달리는데도 후미의 추종성, 노면을 움켜쥐는 끈기, 차로를 바
조회수 101 16:42
오토헤럴드
[그래픽] 40년 전 폭스바겐 골프는 376만 원
1975년 비틀 후속으로 처음 출시된 폭스바겐 골프의 미국 판매 가격이 40년 동안 2000만 원 이상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폭스바겐 순정 부품을 공급하는 VW
조회수 50 16:42
오토헤럴드
신형 우라칸 슈퍼 트레페오 EVO 최초 공개
람보르기니 스콰드라 코르세가 산타가냐 볼로냐에서 신형 우라칸 슈퍼 트레페오 EVO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신형 우라칸 슈퍼 트레페오 EVO는 디자인을 공기역학
조회수 136 16:42
오토헤럴드
[기자수첩] 타고 놀 곳이 있어야 G70도 팔린다
최고 출력 370마력의 제네시스 G70이 낼 수 있는 최고 속도는 시속 270km다. 먼저 출시된 기아차 스팅어도 같은 속도를 낸다. 특수한 조건에서였지만 G7
조회수 80 16:42
오토헤럴드
기아차, 25일부터 잔업 전면 중단. 특근 축소 선언. 배경은?
[오토데일리 박상우기자] 기아자동차가 오는 25일부터 잔업중단과 특근 최소화를 선언했다.기아차는 21일, 오는 25일부로 잔업을 전면 중단하고 반드시 필요한 경
조회수 94 16:42
오토데일리
MINI 최대의 축제, ‘MINI 플리마켓 시즌4’ 셀러 모집
MINI는 2014년 첫 개최 이후 MINI를 대표하는 가장 큰 행사로 자리매김한 MINI 플리마켓(Flea market)에 참여할 셀러를 오는 26일까지 모집
조회수 34 16:41
글로벌오토뉴스
렉서스 LS F의 등장 가능성
2012년 11월 즈음에 렉서스는 LS TMG 스포츠 650 컨셉트를 공개한 적이 있다. 이 차는 렉서스의 플래그십 세단인 LS를 기반으로 다듬은 모델로 5.0
조회수 30 16:41
글로벌오토뉴스
테슬라, AMD와 손잡고 자체 인공지능 칩 개발 중
테슬라가 AMD와 손잡고 자율 주행을 위한 자체 인공지능 칩을 개발하고 있다고 CNBC가 20일(현지시각) 보도했다. 이미 첫 번째 샘플 칩을 받아 테스트 중에
조회수 34 15:50
더기어
SKT 자율주행차, 시속 80㎞로 출근시간대 경부고속도로 주파
SK텔레콤의 자율주행자동차가 출근시간대 일반 운전자들과 함께 경부고속도로를 주파했다.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은 자사가 개발 중인 자율주행차가 21일 오
조회수 177 15:42
테크홀릭
포드코리아, 안전 운전 교육 프로그램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대표이사 정재희, 이하 포드코리아)가 포드의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인 ‘드라이빙 스킬 포 라이프(Ford Driving Skills for
조회수 57 13:50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