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현대. 기아차, 국내서 한 치 양보 없는 '형제대결'

오토데일리 조회 수1,298 등록일 2018.04.26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현대.기아차가 내수시장에서 한 치 양보없는 점유율 경쟁을 벌이고 있다.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의 내수시장 점유율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

현대.기아 양 사의 국산차시장 점유율이 82%를 넘어서면서 르노삼성, 한국지엠, 쌍용자동차 등 외자계 3사와의 점유율 경쟁은 무의미해졌다.

올해 현대차의 국산차 점유율은 47.4%, 기아차는 34,9%로, 한 쪽 점유율이 높아지면 다른 한쪽은 낮아 질 수밖에 없기 때문에 같은 계열사지만 한 치의 양보도 없는 싸움을 벌이고 있다.

지난 3월까지 그랜저IG와 서브 컴팩트 SUV 코나 그리고 지난 2월 신형 싼타페가 투입된 현대자동차가 주도권을 쥐면서 5사 중 가장 높은 4.5%의 증가율을 기록했다.

기아차의 반격도 만만찮다. 1월 중형 K5 페이스 리프트 모델에 이어 2월 신형 K3 투입과 카니발과 쏘렌토의 인기를 배경으로 같은 기간 2.3%의 증가율을 기록했다.

양 사의 제품 경쟁은 그야말로 점입가경이다.

현대차의 싼타페가 지난 달 무려 1만3천여 대가 팔리면서 쏘렌토 수요를 잠식해 들어오자 기아차는 2018년형 ‘쏘렌토 더 마스터’란 차를 내놨다.

본래 연식변경 모델은 일부 사양만 가감해 가격을 약간 조정하는 형태로 출시되지만 기아차는 쏘렌토를 신형 싼타페에 대응하기 위해 페이스 리프트 수준으로 업그레이드시켰다.

지금까지 R2.2 디젤과 2.0 가솔린 터보 모델에만 적용했던 8단 자동변속기를 R2.0디젤 모델까지 확대했고, 조향력이 좋은 랙 구동형 전동식 파워 스티어링(R-MDPS)도 새로 장착했다.

또, R2.0과 R2.2디젤 엔진은 배기가스 내 질소산화물 등 오염물질 저감에 효과적인 요소수 방식을 적용한 SCR(Selective Catalytic Reduction) 시스템까지 적용했다.

이 외에 고속도로 주행보조(HDA), 후측방 충돌방지보조(BCA), 후방교차 충돌방지보조(RCCA),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후석 승객 알림(ROA), 전좌석 시트벨트 리마인더(SBR) 등 첨단 안전 사양과 헤드업 디스플레이(HUD), 속도조절 경사로 저속 주행장치(DBC), 자동 세차장 뷰 지원,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 ‘카카오 I(아이)’가 적용되고 5년간 무료 이용이 가능한 8인치 UVO 3.0 내비게이션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현대차의 신형 싼타페에 적용된 사양들이 모두 적용된 것이다.

지난 2월 기아차가 내놓은 준중형 K3가 4월에는 현대 아반떼를 앞서면서 현대차도 비상이 걸렸다. 아무리 잘나가는 아반떼지만 신 사양들로 가득 채워진 K3를 상대하기가 쉽지 않아진 것이다.

때문에 현대차는 오는 8월 출시가 예정돼 있는 아반떼 페이스리프트모델에는 신형 K3에 탑재된 것 이상의 신 사양들을 탑재한다는 계획이다.

이 달 출시된 기아자동차의 플래그쉽 모델 K9과 제네시스 G80, EQ900과의 경쟁도 치열하다.

제네시스 EQ900에 탑재된 첨단 사양들을 모두 장착한 신형 K9은 출시 후 약 3천 대 가량 계약되면서 제네시스 차량들을 주춤거리게 하고 있다.

현대. 기아차의 신경전은 소형 SUV 부문도 예외는 아니다.

현대차는 당초 4월 중 투싼 페이스 리프트 모델을 내놓을 예정이었으나 기아 신형 스포티지 출시 시점인 7월로 출시 일정을 연기했다.

동급 차종의 경우, 먼저 출시하는 차량이 사양이나 가격 구성에서 불리해 지기 때문이다.

현대.기아차는 지난해부터 해외시장이 어려워지자 이를 만회하기 위해 내수시장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그런 만큼 양 사의 내수점유율 경쟁은 더욱 치열해지고 있다.


이상원 기자/semin477@autodaily.co.kr


ⓒ 오토데일리(http://www.auto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현대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67년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 회사명
    기아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44년
    슬로건
    The Power to Surprise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04.26
    그래봐야 어차피 같은 그룹사~! ㅡ00ㅡ
    예전처럼 둘로 나눠놔야 진짜 경쟁이 되지 안그러면 발전이 없을 듯~
    4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현대. 기아차, 국내서 한 치 양보 없는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의 내수시장 점유율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현대.기아 양 사의 국산차시장 점유율이 82%를 넘어서면서 르노삼성
조회수 1,298 2018-04-26
오토데일리
‘디젤 부활 신호탄?’ 보쉬, 디젤엔진 배기가스 배출량 획기적으로 줄이는 시스템 개발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세계 자동차 부품업체인 로버트 보쉬가 디젤엔진에서 나오는 배기가스 배출량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는 디젤 배기 시스템을 개발했다.2
조회수 1,365 2018-04-26
오토데일리
삼성전자, 1분기 영업익 58% 증가한 15조6400억. 사상최고
[M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삼성전자가 D램의 수요증가와 스마트폰 판매 호조로 4분기 연속 사상 최대 분기 실적을 기록했다.삼성전자는 26일 실적 공시에서 201
조회수 246 2018-04-26
오토데일리
불스원 엔진세정제 불스원샷, 구매안심지수 엔진케어부문 3년 연속 1위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불스원은 25일 여의도 전경련 플라자에서 진행된 ‘2018 제6회 대한민국마케팅대상’ 시상식에서 자사 대표 엔진세정제 ‘불스원샷’이
조회수 797 2018-04-26
오토데일리
전기차로 쫙 깔린 베이징모터쇼. 중국, 전기차 각축장으로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세계 최대 자동차시장인 중국이 전기차 각축장으로 바뀌고 있다. 중국 정부의 적극적인 친환경차 지원책으로 수요가 빠르게 늘어나고 있기
조회수 716 2018-04-26
오토데일리
심상찮은 분위기의 렉서스 신형 ES, 베이징서 첫 공개
[M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렉서스가 25일 개막된 2018 베이징국제모터쇼에서 신형 ES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렉서스의 주력 세단인 ES는 1989년 플래그쉽
조회수 610 2018-04-26
오토데일리
디젤차 설자리 갈수록 좁아진다. 도심 진입 금지될 수도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정부가 모든 차량에 대해 대기오염물질의 배출량에 따라 5개 등급으로 차등 분류, 관리키로 함에 따라 대기오염물질 배출이 많은 디젤차
조회수 5,633 2018-04-25
오토데일리
한국타이어, 26일부터 고속도로 안전점검 서비스 실시
한국타이어가 장거리 가족 여행 일정이 많은 5월 가정의 달 연휴에 앞서 타이어는 물론, 차량 점검 서비스까지 무상으로 제공하는 고속도로 안전점검 서비스를 4월
조회수 533 2018-04-25
오토데일리
르노 클리오, 유럽산 해치백 붐 일으킬까? 예상 시판가는 2,200-2,300만 원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르노삼성자동차가 마침내 모기업 르노자동차의 인기 소형 해치백 모델 클리오를 국내에 도입, 시판한다.르노삼성차는 오는 5월 4일 클리
조회수 2,863 2018-04-25
오토데일리
[르포]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쌍용자동차가 티볼리, G4렉스턴에 이어 렉스턴스포츠까지 연이어 히트를 쳤다.렉스턴스포츠는 지난 1월에 출시된 지 넉 달 만에 2만
조회수 4,692 2018-04-25
오토데일리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