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시승기] 유럽서 검증된 ‘실력파 SUV’..시트로엥 C3 에어크로스

데일리카 조회 수1,119 등록일 2019.07.05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시트로엥, C3 에어크로스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아직 시트로엥의 SUV는 어색하다. 개성있고 독특한 지향점을 가진 브랜드라는 성격이 더 짙다.

실제로도 그렇다. SUV가 대세고, 시트로엥도 이 유행에 합류했지만 시트로엥은 C3 에어크로스에 자신들만의 감성을 한가득 담아내서 미니 못지 않은 뚜렷한 정체성을 보인다.

유럽에서는 이 같은 전략이 먹힌 듯 싶다. 지난 해 유럽 시장에서 시트로엥의 실적 전반을 견인한데다, 그 경쟁력을 입증받아 여러 부문에서의 트로피도 쏟아졌다.

시트로엥, C3 에어크로스


■ 개성있는 외관

C3 에어크로스의 디자인은 형님인 C5 에어크로스보단 차분한 인상이다. 주요 디자인 포인트들이 다소 복잡한 형상이지만, 그럼에도 깨끗한 느낌이 강하다.

둥글둥글한 외형은 이 체급에 맞는 ‘귀여움’도 가졌거니와, 뾰족뾰족한 엠블럼과 대비되는 인상을 준다. 특히, 전면부 자체가 엠블럼인양 길게 뻗은 크롬 라인과 대조된다.

시트로엥, C3 에어크로스


헤드램프와 주간주행등의 경계를 알아채기 어려운 디자인도 이제는 제법 익숙해졌다. 그럼에도 여전히 개성넘치는 스타일링인건 변함이 없다.

루프랙과 사이드미러 등 외관에 더해진 컬러포인트도 개성을 더한다. 이는 다양한 색상으로 조합이 가능하다는 게 시트로엥 측의 설명이다. 독특한 외관 디자인의 시선을 분산시키는 역할도 한 몫을 한다.

자세히 살펴보면, 차체의 캐릭터 라인과 면 구성 전반은 깨끗한 느낌이다. 전면부에서 주는 인상이 강렬하다보니, 이런 디테일들까지 복잡했다면, 정말 난해했을 것 같다.

시트로엥, C3 에어크로스


후면부는 강렬한 프론트 뷰와 대치된다. 부드럽고 말랑말랑한 느낌이라면 표현이 어떨지 모르겠다. 전면부와의 통일성은 덜하지만, 램프 발광체 등 주요 부위에 사각형을 집어넣어 디자인 기조에 발을 잘 맞춘 모습이다.

■ 편안한 구성의 인테리어

외관에서 보여진 컬러칩과 리어램프를 연상케하듯, 송풍구와 시트 패턴, 스티어링 휠 형상, 클러스터 등 많은 부분에서 사각형을 확인할 수 있다. 제법 심플한 구성이지만, 위트를 놓치지 않은 셈이다.

시트로엥, C3 에어크로스


시트의 착좌감은 만족스럽다. 여느 고성능차 같이 몸을 잡아준다는 느낌보단, 편안한 카페 의자에 앉은, 그런 느낌이다.

2열 공간도 생각 외로 넓다. 소형 SUV들을 볼 때 마다, 간혹 ‘도대체 어떻게 앉으란건가’ 싶은 레그룸을 지닌 차들도 있지만, 성인 남성 네명이 앉기에도 부족함이 없는 공간을 영위한다. 물론 다리를 꼴 수 있을 정도로 넉넉하진 않다.

옵션 구성도 국내 소비자들의 선호도에 맞게 잘 패키징됐다. 후방카메라가 내장된 터치스크린은 물론, 무선 충전 시스템과 전동식 시트 조절 기능 등 국내 소비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옵션들이 대거 적용됐다.

시트로엥, C3 에어크로스


다만, 무선충전포트가 아쉽다. 스마트폰이 점차 대형화되고 있지만, 그에 비해 작다는 뜻이다. 갤럭시 노트 정도의 스마트폰은 케이스를 끼운 상태에서 사용하기엔 다소 버겁다.

늘 지적되는 문제지만, 시거잭에 유독 인색하다. 전자기기 사용이 많아지고 차량에 무언갈 장착하는 소요가 늘어나고 있지만, 이 부분만은 유독 아쉽다.

트렁크는 2단 수납이 가능한 트레이 형태로 구성됐고, 2열은 물론, 1열 조수석 시트 폴딩까지 가능하다. 오랜 기간 MPV에서 유래된 노하우를 지닌 시트로엥 답다.

시트로엥, C3 에어크로스


■ 호쾌한 주행성능..변속기는 아쉬워

C3 에어크로스는 1.5리터 디젤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로 조합된 파워트레인을 지녔다. 최고출력은 120마력, 토크는 30.6kg.m에 이르며, 복합연비는 리터당 14.1km 수준이다.

변속기는 기존의 MCP가 아닌, EAT6 6단 자동변속기가 적용됐다. 개인적으론 아쉬운 결정이지만, 보다 많은 사람들의 만족을 위한 ‘보편성’의 측면에선 타당하다.

시트로엥, C3 에어크로스


디젤의 시대가 점차 저물어가고는 있지만, 특유의 풍부한 초반 토크감은 여전히 매력적이다. 2020년 이후의 배출가스 기준까지 충족했으니, 나름의 친환경성도 갖췄다.

차고가 다소 높게 세팅된 크로스오버지만, 운전 재미는 쏠쏠하다. 앞서 시승한 칵투스의 푹신함 보다는 단단함이 강조된 모습이다. 특히, 핸들링 성능이 인상적이다. 약간의 롤링을 허용하지만, 기본적인 감각만은 탄탄한 그 느낌에서 오는 재미다.

변속기도 충분히 만족스럽다. MCP와의 궁합을 맞추려면 약간의 여유를 갖고 움직여야 했지만, 더 이상 가속 페달에 발을 뗄 필요도 없이 즐겁게 달릴 수 있다. 다만, 재빠른 반응을 보이는 푸조 2008의 세팅과는 달리, 다소 늘어지는 느낌이다.

시트로엥, C3 에어크로스


■ 유럽서 검증된 해외파..한국서도 통할까?

작금의 상황이 좋진 않아보인다. 국산차 세그먼트로 들어가보자니 현대차 코나, 쌍용차 티볼리가 치열하게 싸우고 있고, 여기에 기아차가 다시 가세한다. 수입차 시장에서는 소형 SUV 세그먼트가 제법 축소된 형국이다.

마땅한 경쟁자를 찾자니, 수입차 시장은 죽었고, 국산차 시장은 피튀는 전쟁터가 됐다. 연비도 좋고 스타일도 나쁘지 않은데, 그 가치가 조명 받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반일감정 들끓어도 일본차 점유율은 여전히 증가세..판매 10.3% ‘상승’
제네시스, G70은 美 시장서 성공적 안착..G80·G90은 판매 부진
브레이크 없는 벤츠의 질주..상반기 판매 BMW 2배 육박
캐딜락, 상반기 최대 실적 달성..“성장 이어갈것”
ZF, FCA 8단 자동변속기 공급..BMW에 이은 역대 두번째 규모
벤틀리 컨티넨탈 GT, 양산차 중 가장 빠른 차 신기록..‘주목’
르노, 소형 SUV QM3(캡처) 공개..달라진 점은?
  • 회사명
    시트로엥
    모기업
    PSA Peugeot Citroen
    창립일
    1918년
    슬로건
    Crative Technologie
  • 시트로엥 시트로엥 C3 Aircross 종합정보
    2019.06 출시 소형SUV 10월 판매 : 25대
    경유 1499cc 복합연비 14.1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단독] 기아차, K5보다 큰 고급 전기세단 출시 계획..모델명은 K6(?)
최근 전기차 시장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기아차가 고급 전기세단을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26일 기아차 관계자는 데일리카 기자와 만나 “기아차는 지금으…
조회수 1,525 2019-11-27
데일리카
벤츠, 신형 S클래스에도 V12 엔진 적용..출시 일정은?
벤츠가 오는 2020년 공개할 7세대 신형 S클래스에 V12 파워트레인을 유지시킬 전망이다. 26일(현지시각) 메르세데스-벤츠의 올라 칼레니우스(Ola Kal
조회수 419 2019-11-27
데일리카
한국·인도네시아 경제협정 타결..일본차 점유율 뺏어올 수 있을까?
우리나라와 인도네시아가 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CEPA)을 타결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자동차 산업 입장에서는 이웃 일본 자동차가 점유하고 있는 시장을 뺏어올 …
조회수 606 2019-11-26
데일리카
[시승기] 편안하고 잘 달리는 스포츠 쿠페..인피니티 Q60S
닛산의 고급브랜드인 인피니티는 과거 한국시장에서 G35, G37 쿠페로 높은 인기를 모았다. 스포티한 주행성능과 경쟁모델 대비 우위에 있는 상품성 등을 앞세워…
조회수 4,317 2019-11-26
데일리카
벤츠, 2020년형 소형 SUV ‘GLA’ 티저 이미지 공개..출시 일정은?
25일(현지시각) 메르세데스-벤츠의 새로운 크로스오버 GLA 첫번째 티저 영상이 12월 11일 온라인 데뷔를 앞두고 공개됐다. 새로운 차량은 이전 모델보다
조회수 3,009 2019-11-26
데일리카
벤츠, 소형 SUV GLA 공개 계획..BMW X1·아우디 Q3와 경쟁
벤츠의 소형 SUV GLA가 내달 11일 공개를 예고했다. 25일 메르세데스-벤츠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내달 11일 공개할 2세대 GLA의 카운트 다운에 돌
조회수 1,785 2019-11-26
데일리카
GM, 전기 픽업트럭 2021년 출시 계획..테슬라 견제(?)
GM이 테슬라가 발표한 전기 픽업트럭 ‘사이버트럭’을 견제하기 위해 오는 2021년 전기 픽업트럭 출시 계획을 발표했다. 22일(현지시각) 로이터 통신을 비롯
조회수 519 2019-11-25
데일리카
[하영선 칼럼] 대박난 현대차·또 대박난 기아차..세단의 ‘부활(?)’
현대차가 대박을 터뜨렸다. 또 기아차도 대박을 터뜨렸다. 사실상 형제(兄弟) 브랜드가 나란히 대박을 터뜨렸다는 점에서 주목을 받는다. 현대자동차는 지…
조회수 3,109 2019-11-25
데일리카
현대차가 공개한 ‘콘셉트카 45’·‘벨로스터 N ETCR’..중국 소비자 ‘주목’
현대차가 중국 전기차 시장을 공략한다. 현대자동차는 22일 개막된 2019 광저우국제모터쇼에서 스포츠 세단 라페스타 전기차를 비롯해, 콘셉트카 45, 벨로…
조회수 287 2019-11-25
데일리카
테슬라 ‘모델 3‘ 113대가 만든..‘TESLA’ 영문 레터링 ‘눈길’
테슬라가 22일 보급형 세단 ‘모델(Model) 3’의 대규모 인도 행사를 경기도 과천에 위치한 서울대공원 주차장에서 진행해 주목을 받았다. 이번 모델 3
조회수 1,294 2019-11-25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