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LPG 세단은 트렁크 공간이 부족할까?..“천만의 말씀!”

데일리카 조회 수549 등록일 2019.12.02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르노삼성 SM6 프라임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지난 3월부터 LPG 차량의 일반 판매가 시행된 이후 8개월이 지난 지금까지도 LPG 차량의 인기는 여전하다.

떨어질 줄 모르고 계속해서 올라가는 유류 가격으로 인해 운전자들의 고심이 깊어지면서, 상대적으로 연료 가격이 저렴한 LPG 차량에 눈을 돌리는 소비자들이 늘어나고 있기 때문이다.

2일 업계에 따르면 LPG의 리터 당 평균 가격은 800원대로 1600원대까지 상승한 휘발유 가격에 비해 월등히 저렴하다. LPG 차량의 연비를 감안하더라도 50% 가까이 저렴한 LPG 연료 가격은 운전자들의 유류 비용을 대폭 낮춰 주기 때문에 경제성을 고려하는 소비자들에게 매력적인 조건이다.

그러나 오랜 기간 형성된 LPG 차량에 대한 선입견들로 선뜻 구매 결정을 내리지 못하는 소비자들도 적지 않다.

르노삼성 SM6


LPG 연료 탱크로 인해 비좁은 트렁크 공간은 LPG 차량에 따라다니는 가장 대표적인 부정적 이미지로 굳어진 때문이다. 소비자들이 LPG 차량 구매를 망설이는 가장 큰 이유 중 하나였다.

그러나 르노삼성이 내놓은 중형 LPG 세단 SM6 LPe가 등장하면서 지금은 단지 편견에 불과하다는 지적이다.

르노삼성 SM6 LPe는 LPG 차량의 일반판매가 시행된 이후 가장 먼저 판매가 시작된 모델로 일반 판매 시작 단 4일만에 530대가 판매된 바 있다. 이후 8개월이 지난 지금까지도 꾸준한 판매량을 기록하며 국내 대표 중형 LPG 세단으로 자리매김 했다는 평가가 나온다.

SM6 LPe가 소비자들의 꾸준한 선택을 받는 이유는 독보적인 ‘도넛 탱크’이 한 몫 했다. 도넛 탱크는 르노삼성이 LPG 협회와 함께 2년 동안 200억원을 투자해 개발한 연료 탱크로 도넛처럼 생겼다고 해서 도넛 탱크라고 불린다.

SM6 LPe 도넛탱크


기존 현대차나 기아차의 실린더형 LPG 연료 탱크와는 다르게 트렁크 바닥의 스페어 타이어 자리에 연료 탱크가 배치된다.

이러한 도넛 탱크는 르노삼성의 SM6, SM7 등 LPG 세단에 탑재되며, 최근에는 국내 유일의 LPG SUV 모델인 QM6 LPe에도 동시에 적용된다.

SM6 LPe는 이러한 도넛 탱크가 탑재돼 LPG 차량의 트렁크 공간 부족 문제를 해결한 중형 LPG 세단으로 주목을 받는다.

SM6 LPe는 도넛 탱크를 적용해 기존 LPG 차량 대비 40% 향상된 트렁크 공간을 확보한 것이 특징이다. 가솔린이나 디젤 차량과 비교해도 85% 가까이 향상된 트렁크 공간이 마련됐다.

SM7


이러한 SM6 LPe의 향상된 트렁크 공간은 타 LPG 라인업들과 비교해 월등히 높은 실용성을 제공한다. 기존 모델 대비 40% 향상된 트렁크 공간은 여행용 가방이나 대형 트렁크, 골프가방과 같은 대형 수화물을 적재하기 수월하다.

기존 LPG 자동차는 불가능했던 골프백이나 휠체어 등 부피가 큰 짐까지 여유롭게 적재할 수 있어 실용성이 높아졌다.

안전성 역시 뛰어나다. 도넛 탱크에는 기존 원통형 탱크보다 경도는 높으면서 무게는 가벼운 강판을 사용하고, 두께도 15% 늘려 탱크 자체의 강성을 높였다. 또, 후방추돌시 탱크가 바닥 쪽으로 떨어지도록 설계한 전용 마운팅 시스템을 통해 2열 승객의 안전을 확보한 것도 눈에 띈다. 그 결과 THE NEW QM6 LPe는 신차안전성평가(KNCAP) 충돌안전성 1등급을 획득했다는 게 르노삼성 측의 설명이다.

이와 함께 도넛 탱크 적용으로 SM6 LPe 차체의 무게 중심이 낮아져 안정적이면서도 고급스러운 승차감까지 제공함으로써 탑승자들에게는 만족스런 승차감을 제공한다.

THE NEW QM6


SM6 LPe는 넓은 트렁크 공간과 함께 LPG 엔진에 대한 기존 소비자들의 편견을 깰 수 있도록 엔진 성능도 뛰어나다.

친환경 LPG 액상분사 방식인 3세대 2.0 LPe 엔진을 탑재한 SM6 LPe는 최고출력 140마력, 최대토크 19.7kg.m으로 가솔린 엔진과 견주어도 손색없는 퍼포먼스를 발휘한다.

여기에 7단 수동모드를 지원하는 자트코(JATCO) 사의 최신 엑트트로닉 무단변속기(CVT)가 2.0 LPe 엔진과 함께 조화를 이뤄 변속충격 없이 부드러운 드라이빙 맛을 느낄 수 있다.

르노삼성 관계자는 “SM6 LPe는 연료로 LPG를 사용하면서도 출력과 토크는 가솔린 모델 뺨치는 성능을 지녔다”며 “여기에 도넛 탱크를 적용해 가솔린이나 디젤차와 비슷한 적재용량을 지닌 것은 매력적”이라고 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택시업계와 갈등 빚는 ‘타다’.. 박재욱 대표가 주장하는 포인트는?
[단독] 쿠페형 SUV ‘펜곤 ix5’, 100대 긴급 수혈..인기 치솟는 ‘중국차’
쉐보레, 말리부 15% 할인·72개월 무이자 할부..‘파격’
[시승기] 프리미엄 소형 SUV를 표방하는..기아차 셀토스 1.6T
[김필수 칼럼] 보증보험 가입 의무화..중고차 시장 ‘변혁 예고’
현대차 신형 그랜저에 적용된..JBL 사운드 시스템의 차별점은?
벤츠 E클래스, 수입 중고차 시장에서 가장 잘 나가는 ‘차’..그 이유는?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벤츠, 신형 E클래스 4년만에 부분변경 예고..변화의 핵심은?
벤츠가 출시 4년만인 올해 부분변경 E클래스를 출시한다. 새로운 디자인과 최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상품성 개선 등을 통해 성공적인 판매를 이어나갈 E클래…
조회수 1,834 2020-01-14
데일리카
민식이법·하준이법..2020년 달라지는 교통법규·제도는?
새해 들어 2020년에는 작년과는 달리 새로운 자동차 법규나 제도가 적지 않다. 이중에서도 ‘민식이법’이나 ‘하준이법’을 비롯해서 경유차의 배출 허용 기준…
조회수 452 2020-01-14
데일리카
현대차가 투자한 고성능 전기차 브랜드 ‘리막’..향후 시장 전망은?
최근 많은 자동차 제조업체가 차세대 자동차의 핵심 부품을 사내에서 직접 개발하기 보다는 소규모 기업인 리막 오토모빌리(Rimac Automobili)에 눈을 돌
조회수 292 2020-01-14
데일리카
기아차, 텔루라이드 ‘북미 올해의 차’ 선정..국내 투입은?
기아차가 북미시장 전용으로 내놓은 텔루라이드가 ‘2020 북미 올해의 차’ 유틸리티 부문에서 최종 선정됐다. 기아차로서는 최초의 북미 올해의 차 수상이며, 한…
조회수 295 2020-01-14
데일리카
올해의 퍼포먼스, 메르세데스-AMG GT 4도어 쿠페는 어떤 차?
사단법인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는 ‘2020 올해의 퍼포먼스’ 부문에서 메르세데스-AMG GT 4도어 쿠페가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도로 위의 레이스카(s
조회수 716 2020-01-13
데일리카
올해의 친환경차에 선정된..재규어 I-PACE는 어떤 차?
사단법인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는 ‘2020 올해의 친환경차’ 부문에서 재규어의 순수 전기 SUV 모델인 ‘I-PACE’가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재규어
조회수 388 2020-01-13
데일리카
올해의 SUV에 뽑힌..기아차 셀토스는 어떤 차?
사단법인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는 ‘2020 올해의 SUV’ 부문에서 기아차 소형 SUV 셀토스가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셀토스는 소형 SUV이면서도 43
조회수 623 2020-01-13
데일리카
BMW가 불러온 나비효과...차량 결함 은폐하면 징벌적 손해배상
지난 2018년 BMW 연쇄 화재 사태가 결국 법 개정을 불러왔다. 자동차 제조사 입장에서는 과장금이 증가하는 등 부담이 커졌지만, 소비자 입장에서는 결함이 반
조회수 849 2020-01-13
데일리카
[하영선 칼럼] ‘2020 올해의 차’에 선정된 K5..그 배경과 시장 전망은?
기아차가 내놓은 중형세단 3세대 K5가 사단법인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가 선정한 ‘2020 대한민국 올해의 차(COTY. Car Of The Year)에 뽑혔다.
조회수 688 2020-01-13
데일리카
아우디, 30대 신차 투입·인력 감축 계획..벤츠·BMW 잡을까?
아우디가 벤츠와 BMW 등에게 밀린 판매량과 떨어지는 수익률을 되찾기 위해 공격적인 신차 출시와 인력감축을 실시한다. 지난 10일(현지시각) 막을 내린 세…
조회수 371 2020-01-13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