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자율주행차에 적용할 현대모비스의 제동기술..시장 경쟁력은?

데일리카 조회 수684 등록일 2020.06.26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제네시스 GV80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현대모비스가 레벨4 이상의 완전자율주행차에 자체 개발한 제동기술력을 선보인다. 현대모비스의 이 같은 제동 시스템은 초단거리 레이더를 세계 최초로 적용한 것이어서 주목을 받는다.

26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모비스는 다가오는 완전자율주행차 시대에 맞춰 레이더 기술과 연동돼 운전자의 개입 없이도 비상제동장치가 자동으로 작동하는 제동기술을 레벨4 이상의 자율주행차에 탑재한다는 방침이다.

제동장치는 바퀴에 힘을 가해 감속하거나 정차하기 위한 장치로, 자동차가 최초로 만들어진 시점부터 지금까지 가장 중요한 안전장치 역할을 맡고 있다는 점에서 중요성이 높다.

2000년대 초반 전자식 제동시스템 양산하기 시작한 현대모비스는 미래차에 특화된 제동 신기술을 글로벌 시장에 선보이며 시장 공략을 강화하겠다는 포부다. 부품 업계 후발 주자에 속했던 현대모비스가 이제는 불과 20년만에 글로벌 리더로서의 역할을 맡겠다는 계산이다.

현대모비스가 지난 2015년 세계에서 두 번째로 양산에 성공한 차세대 전동식 통합 회생제동시스템(iMEB, integrated MOBIS Electronic Brake)은 글로벌 시장에서 한층 진일보한 제동기술이라는 평가를 받아왔다.

현대모비스, 리던던시 제동시스템


회생제동시스템은 차량이 멈출 때 발생하는 운동에너지로 모터를 발전시켜 배터리를 충전시키는 친환경차용 브레이크 시스템. 그런만큼 연비 향상의 핵심 장치라는 점에서 중요성이 부각된다.

iMEB는 회생제동시스템을 하나의 전동식 장치로 통합해 ABS, ESC 등과 같은 첨단 제동 기능들까지 한번에 구현할 수 있다는 장점을 지닌다.

여기에 제동 응답성을 높여 제동거리를 단축시키고, 중량과 원가를 낮춰 연비를 개선해 가격 경쟁력을 확보했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현대모비스는 개발 과정에서 해외 20건 포함 총 109건의 특허를 국내외에 출원했다.

현대모비스가 경쟁업체들에 비해 앞선 기술을 확보할 수 있었던 배경에는 미래를 내다본 전략적인 판단 때문이라는 말이 나온다.

현대모비스는 기획 단계부터 경쟁기술을 빠르게 추격하는 ‘캐치 업’ 전략 대신 선도 기술을 단번에 확보하는 ‘점프-업’ 전략을 과감하게 적용한 것이 주효했다.

현대모비스, 초단거리 레이더 자동제동시스템


현대모비스는 친환경차용 제동장치에 더해 자율주행차용 제동시스템 개발에도 박차를 가해, 지난해 레벨4 이상의 완전자율주행에 최적화된 신개념 리던던시 제동시스템 개발에 성공했다.

리던던시 제동장치는 전기장치 고장이나 외부 충격 등으로 브레이크가 정상 작동하지 않는 경우에 비상제동장치가 자동으로 작동하는 이중화 설계 시스템이다.

운전자의 개입 없이도 시스템이 비상상황을 스스로 대비해 안전을 확보하기 때문에 차량이 운전의 주도권을 갖는 자율주행차에는 필수적인 장치로 주목받고 있다.

현대모비스 리던던시 제동시스템은 2개의 전자식 제동장치와 이를 제어하는 ECU, 소프트웨어 플랫폼으로 구성 된다. 소수의 해외업체가 설계 공간이 넉넉한 소형버스에 장착해 컨셉을 소개한 사례는 있었지만, 승용차나 SUV에 즉시 적용이 가능한 수준으로 개발에 성공한 것은 현대모비스가 유일하다.

현대모비스는 지금까지 축적해온 제동장치 기술력에 더해 센서 등 첨단 지능형 부품을 융합해 다양한 제동 제품군을 확보한다는 방침이다.

기아차, THE K9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SCC)이나 전방충돌방지보조(FCA)등과 같은 첨단 운전자지원기술은 센서가 주변환경을 제대로 인지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그 정보를 받아 ‘협조제어’ 하는 제동기술의 발전이 병행되지 않으면 제대로 기능할 수가 없다는 점 때문이다.

현대모비스가 작년에 세계 최초로 보행자 안전을 위해 선보인 후방긴급자동제동 기술도 이 중 하나다. 응답속도가 빠르고 감지거리도 긴 단거리 레이더 센서를 활용해 후방의 갑작스레 튀어나오는 보행자 등을 파악해 자동으로 멈춰선다.

특히 레이더 기반 자동제동기술은 환경과 소음에 영향을 덜 받아 안정적인 성능 구현이 가능하다. 여기에 범퍼 안쪽에 장착이 가능해 디자인 측면에서도 초음파 센서보다 훨씬 경쟁력이 높은 것이 사실이다. 이 때문에 고급차종에 특화된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는 귀띔이다.

현대모비스 관계자는 “20년 전 현대모비스는 신기술을 추격하는 입장이었지만, 지금은 기술을 선도하는 브랜드로 발전했다”며 “현대모비스가 개발한 융합 제동신기술을 지속적으로 육성해 자율주행과, 커넥티드, 전동화 등 미래차 제동 통합솔루션의 글로벌 시장 경쟁력을 더욱 높이겠다”고 자신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임기상 칼럼] 1급 발암물질 배출하는 경유차..여름철을 조심해야 하는 이유!
벤틀리, 벤테이가 30일 발표 앞두고 티저 이미지 공개..‘주목’
테슬라, 자율주행 옵션 1천 달러 인상 계획..그 배경은?
제네시스, G70 스파이샷 유출..그 모습 살펴보니...
위기의 재규어..돌파구는 소형차?
르노, 중형 상용차 마스터..글로벌 판매 300만대 돌파 ‘주목’
벤츠, EQS 자율주행차에 엔비디아 AI 기술 적용..특징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2020.06.26
    Yongxiu Auto Parts Co., Ltd.는 2010 년에 설립되었습니다. 우리는 브레이크 패드와 브레이크 슈를 생산하는 공장입니다. 우리의 제품은 OEM 표준에 따라 생산됩니다. 우리는 절묘한 절인 브레이크 슈를 생산하는 80 개 이상의 모델을 보유하고 있으며 우리 제품은 ISO 9000 인증을 통과했습니다. 공장 방문을 환영합니다.
    연락처 : Guo Yongran.
    연락 정보 :
    1. WhatApp : 0086 1313857288.
    2. 우리는 채팅 : 0086 13131857288.
    3. 이메일 : gai@yongxiubrake.com.
    4. 웹 사이트 : https://aiyongxiu.en.alibaba.com/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2020.06.26
    Yongxiu Auto Parts Co., Ltd.는 2010 년에 설립되었습니다. 우리는 브레이크 패드와 브레이크 슈를 생산하는 공장입니다. 우리의 제품은 OEM 표준에 따라 생산됩니다. 우리는 절묘한 절인 브레이크 슈를 생산하는 80 개 이상의 모델을 보유하고 있으며 우리 제품은 ISO 9000 인증을 통과했습니다. 공장 방문을 환영합니다.
    연락처 : Guo Yongran.
    연락 정보 :
    1. WhatApp : 0086 1313857288.
    2. 우리는 채팅 : 0086 13131857288.
    3. 이메일 : gai@yongxiubrake.com.
    4. 웹 사이트 : https://aiyongxiu.en.alibaba.com/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2020.06.26
    Yongxiu Auto Parts Co., Ltd.는 2010 년에 설립되었습니다. 우리는 브레이크 패드와 브레이크 슈를 생산하는 공장입니다. 우리의 제품은 OEM 표준에 따라 생산됩니다. 우리는 절묘한 절인 브레이크 슈를 생산하는 80 개 이상의 모델을 보유하고 있으며 우리 제품은 ISO 9000 인증을 통과했습니다. 공장 방문을 환영합니다.
    연락처 : Guo Yongran.
    연락 정보 :
    1. WhatApp : 0086 1313857288.
    2. 우리는 채팅 : 0086 13131857288.
    3. 이메일 : gai@yongxiubrake.com.
    4. 웹 사이트 : https://aiyongxiu.en.alibaba.com/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BMW, 2시리즈 쿠페는 후륜구동(?)..2021년 출시 계획
BMW가 2시리즈 라인업을 한층 풍성하게 메울 전망이다. 2021년 출시를 예고한 2시리즈 쿠페는 해치백과 4도어 쿠페인 그란쿠페를 잇는 3번째 모델로 전륜구동
조회수 238 2020-08-04
데일리카
스팅어 페이스리프트, 위장막 없이 도로 주행..디자인 특징은?
기아차의 스포츠 세단 스팅어 부분변경 모델이 도로를 주행하는 장면이 포착돼 관심을 모은다. 3일(한국시간) The Korean Car Blog와 인스타그램
조회수 2,932 2020-08-04
데일리카
어? 시동이 안 걸리네...음주운전 ‘완벽 차단’하는 신기술!
음주운전이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는 상황에서, 아예 음주 운정이 불가능한 신기술을 도입하는 국가가 있다. 국가적 차원에서 음주 방지를 위한 신기술 개발에 …
조회수 836 2020-08-03
데일리카
르노삼성, 내달 18일 소형 전기차 르노 조에(Zoe) 출시 계획..경쟁차는?
르노삼성이 내달 18일 전기차 르노 조에(Zoe)를 출시한다는 방침이다. 르노 조에는 국내 시장에서 쉐보레 볼트EV, 현대차 코나, 푸조 e-208 등의 소형
조회수 930 2020-07-31
데일리카
코로나19로 위축된 글로벌 자동차 산업..그러나 한국은?
전세계를 강타한 코로나 바이러스의 습격 이후 세계 자동차 산업의 침체가 가시화되고 있다. 다만 국내는 상반기 신규 등록 대수가 지난해보다 6.6% 증가한 것…
조회수 411 2020-07-31
데일리카
포르쉐, “파나메라는 드리프트 모드 필요없다!”..왜?
포르쉐의 간판 스포츠 세단에는 ‘드리프트 모드’가 왜 없는가라는 질문에 포르쉐 섀시 기술 책임자 마이클 섀퍼(Michael Schfer)가 ‘필요없다’라고 답변
조회수 572 2020-07-31
데일리카
[임기상 칼럼] “노후 경유차는 뒤따라 가지 말라”..안전 여행 운전법!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이 됐다. 들뜬 마음으로 가족여행을 떠날 때, 나 스스로와 가족들의 행복을 위해서라도 안전하게 운전해야만 한다. ■ 노후 경유차 따라…
조회수 468 2020-07-31
데일리카
BMW, 신형 5시리즈·M5에 M 퍼포먼스 파츠 장착..‘눈길’
BMW 5시리즈 세단과 M5의 2021년형 모델에는 새로운 M 퍼포먼츠 파츠들이 장착된다. BMW는 올해 초 페이스 리프트 된 5시리즈를 공개했다. 5시리즈는
조회수 1,140 2020-07-30
데일리카
아우디 신형 Q5 디지털 램프..‘램프 맛집’ 인증
지난 수년간 아우디가 보여준 램프 기술은 실로 대단한 화제를 모았다. 그리고 최근 아우디는 신형 Q5에 새로운 디지털 램프를 적용함으로서 다시한번 실력을 …
조회수 1,084 2020-07-30
데일리카
제네시스, G70 왜건으로 유럽 무대 재도전..달라진 현지 전략은?
제네시스가 브랜드 최초의 왜건형 모델인 G70 슈팅 브레이크 카드를 준비 중이다. 하반기 북미시장 진출과 함께 유럽 무대 공략을 준비 중인 제네시스는 신형 G…
조회수 1,794 2020-07-30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