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임기상 칼럼] 1급 발암물질 배출하는 경유차..여름철을 조심해야 하는 이유!

데일리카 조회 수1,176 등록일 2020.06.26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제네시스 GV80


우리나라는 경유차가 유난히 많은 나라이다. 2,400만대가 넘는 자동차 중에서 약 42%인 약 1000만 대가 경유차이며 그중 배출가스 5등급 노후경유차가 아직도 서울, 인천을 제외한 비수도권 지역에서 약 190여만대나 운행하고 있다.

경유차는 미세먼지 외에도 질소산화물(NOx)을 배출하며 대기 중에서 반응해 초미세먼지(PM2.5)를 생성한다. 경유차는 미세먼지 뿐만 아니라 국내 연구에서도 자동차 전체 배출가스 중 미세먼지의 발암 기여도가 84%라고 보고된바 있는 1급발암물질 제조기다.

경유차는 휘발유 엔진보다 고온 고압 상태로 연료를 연소시키는데, 이 과정에서 불완전 연소 현상이 자주 일어나므로 이에 따른 질소화합물과 입자상 물질이 휘발유보다 더 많이 생성된다.

현대차 싼타페


퇴출 위기에 몰려있는 경유차가 지금까지 생존한 이유 중 하나는 백금촉매의 필수 환경 부품인 매연저감장치(DPF. Diesel Particulate Filter) 덕분이다. 고가(高價)의 백금촉매는 연료가 연소하는 과정에서 발생한 각종 유해물질을 걸러주는 필터 역할을 한다.

하지만 문제는 시간이 지나면서 각종 물질이 쌓여 필터를 막아버린다는 것이다. DPF는 관리 부족으로 고장이 나면 연비와 출력 저하는 물론 미세먼지 발생까지 더해져 교체 비용도 수백만 원이나 든다. 여름철 폭염에 화재예방은 물론 미세먼지도 줄이는 필(必) 환경 관리법 3가지를 소개한다.

■ 백금촉매 DPF는 전용 엔진오일을 사용해야

4세대 신형 쏘렌토


엔진오일은 원칙적으로 연소하지 않아야 하지만 연소과정에서 미량의 오일이 함께 타는데, 연료만 태울 때보다 엔진오일이 함께 타게 되면 불순물의 발생 정도가 더 높아진다.

이 불순물 중에는 금속성 황산화합물과 인(P)과 황(S)이 결합한 화합물들이 DPF 백금촉매 필터 표면에 흡착되어 성능이 저하된다.

특히 여름철 불볕더위에서 경유차의 경우 엔진오일과 연료 소모량이 많아지는데 입자가 크고 점성이 강한 오일과 연료가 누적될 경우 최악의 상황에서는 DPF 파손 및 화재 발생으로도 이어질 수 있다.

쉐보레, 이쿼녹스 부분변경


경유차는 휘발유나 LPG 차량보다 더욱 세심한 관리가 필요하며, DPF 친환경 관리를 위해 오일이 감소되는 소모율을 운전자가 수시로 점검하는 것은 필수다. 고가나 수입부품보다는 제작사가 추천하는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안전하다.

■ 1년에 한 번 DPF클리닝으로 해결

디젤차 소비자들이 DPF의 성능을 꾸준히 유지하기 위해서는 주기적 관리가 필요하다. 주행거리가 늘어날수록 DPF에 쌓이는 유해물질은 점점 늘어날 수밖에 없다. 그 때문에 노후경유차는 1년에 한번, 10만km 이전에 DPF을 클리닝을 추천한다.

THE NEW QM6


관리 없이 DPF 방치 시 엔진 출력이 낮아지고 연비가 다소 하락한다. 물론 DPF의 성능저하를 5% 미만으로 잡고 설계하기 때문에 당장의 큰 불편함을 느끼기는 어렵지만 최상의 상태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정기적인 클리닝은 필수다.

■ 고속도로를 주행하면 필터도 깨끗해 진다.

정체된 시내도로를 반복하기 보다는 주기적인 고속도로 주행이 이뤄진다면 DPF를 더욱 오래 유지할 수 있다. DPF의 자기 청정온도가 약 300℃ 정도 유지된다면 DPF에 쌓이는 카본 등 유해물질을 태우면서 제거한다.

RESPEC 코란도


방법은 딱 하나. 엔진회전수(rpm)을 2,000 이상으로 올린 상태에서 20분 이상 주행을 하는 것이다. 고속도로에서 과속보다는 정속 주행만 해도 DPF가 자기청정 온도에 도달해서 기분이 좋아 스스로 알아서 어느정도는 클리닝을 하는 유일한 방법이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벤틀리, 벤테이가 30일 발표 앞두고 티저 이미지 공개..‘주목’
테슬라, 자율주행 옵션 1천 달러 인상 계획..그 배경은?
제네시스, G70 스파이샷 유출..그 모습 살펴보니...
위기의 재규어..돌파구는 소형차?
르노, 중형 상용차 마스터..글로벌 판매 300만대 돌파 ‘주목’
벤츠, EQS 자율주행차에 엔비디아 AI 기술 적용..특징은?
[르포] ‘고객 만족’, 현대차·토요타 따돌리겠다는 볼보..서비스 센터 가보니...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BMW, 2시리즈 쿠페는 후륜구동(?)..2021년 출시 계획
BMW가 2시리즈 라인업을 한층 풍성하게 메울 전망이다. 2021년 출시를 예고한 2시리즈 쿠페는 해치백과 4도어 쿠페인 그란쿠페를 잇는 3번째 모델로 전륜구동
조회수 238 2020-08-04
데일리카
스팅어 페이스리프트, 위장막 없이 도로 주행..디자인 특징은?
기아차의 스포츠 세단 스팅어 부분변경 모델이 도로를 주행하는 장면이 포착돼 관심을 모은다. 3일(한국시간) The Korean Car Blog와 인스타그램
조회수 2,946 2020-08-04
데일리카
어? 시동이 안 걸리네...음주운전 ‘완벽 차단’하는 신기술!
음주운전이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는 상황에서, 아예 음주 운정이 불가능한 신기술을 도입하는 국가가 있다. 국가적 차원에서 음주 방지를 위한 신기술 개발에 …
조회수 836 2020-08-03
데일리카
르노삼성, 내달 18일 소형 전기차 르노 조에(Zoe) 출시 계획..경쟁차는?
르노삼성이 내달 18일 전기차 르노 조에(Zoe)를 출시한다는 방침이다. 르노 조에는 국내 시장에서 쉐보레 볼트EV, 현대차 코나, 푸조 e-208 등의 소형
조회수 933 2020-07-31
데일리카
코로나19로 위축된 글로벌 자동차 산업..그러나 한국은?
전세계를 강타한 코로나 바이러스의 습격 이후 세계 자동차 산업의 침체가 가시화되고 있다. 다만 국내는 상반기 신규 등록 대수가 지난해보다 6.6% 증가한 것…
조회수 411 2020-07-31
데일리카
포르쉐, “파나메라는 드리프트 모드 필요없다!”..왜?
포르쉐의 간판 스포츠 세단에는 ‘드리프트 모드’가 왜 없는가라는 질문에 포르쉐 섀시 기술 책임자 마이클 섀퍼(Michael Schfer)가 ‘필요없다’라고 답변
조회수 572 2020-07-31
데일리카
[임기상 칼럼] “노후 경유차는 뒤따라 가지 말라”..안전 여행 운전법!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이 됐다. 들뜬 마음으로 가족여행을 떠날 때, 나 스스로와 가족들의 행복을 위해서라도 안전하게 운전해야만 한다. ■ 노후 경유차 따라…
조회수 469 2020-07-31
데일리카
BMW, 신형 5시리즈·M5에 M 퍼포먼스 파츠 장착..‘눈길’
BMW 5시리즈 세단과 M5의 2021년형 모델에는 새로운 M 퍼포먼츠 파츠들이 장착된다. BMW는 올해 초 페이스 리프트 된 5시리즈를 공개했다. 5시리즈는
조회수 1,140 2020-07-30
데일리카
아우디 신형 Q5 디지털 램프..‘램프 맛집’ 인증
지난 수년간 아우디가 보여준 램프 기술은 실로 대단한 화제를 모았다. 그리고 최근 아우디는 신형 Q5에 새로운 디지털 램프를 적용함으로서 다시한번 실력을 …
조회수 1,084 2020-07-30
데일리카
제네시스, G70 왜건으로 유럽 무대 재도전..달라진 현지 전략은?
제네시스가 브랜드 최초의 왜건형 모델인 G70 슈팅 브레이크 카드를 준비 중이다. 하반기 북미시장 진출과 함께 유럽 무대 공략을 준비 중인 제네시스는 신형 G…
조회수 1,798 2020-07-30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