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스스로 차 문이 열리고 닫히는..첨단기술로 꽉 채워진 신형 카니발

데일리카 조회 수4,174 등록일 2020.07.28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기아차, 4세대 카니발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기아차의 4세대 신형 카니발이 더 똑똑해졌다. 탑승객들의 편의성을 높이는 첨단기술이 대거 적용된 건 눈길을 모은다.

28일부터 기아차가 사전계약을 실시하는 4세대 카니발 ▲승∙하차 편의 신기술 ▲운전자와 차량을 하나로 연결하는 모빌리티 기술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 등이 적용된 것이 특징이다.

전형적인 미니밴(MPV)의 한계를 뛰어 넘어 사람과 사람, 차와 사람을 서로 연결하고 케어하는 여유로운 프리미엄 공간을 제공한다는 게 기아차 측의 설명이다.

먼저, 4세대 카니발에는 승∙하차 기술을 적용해 승객들이 타고 내리는 편의성을 높였다. 세계 최초로 적용된 스마트 파워 슬라이딩 도어는 더욱 똑똑해진 신형 카니발의 신기술이다.

별도의 조작 없이도 스마트키를 소지한 채 도어 주변에서 일정시간 동안 기다리면 자동으로 문이 열린다. 양 손에 짐을 들었거나 도어 조작이 어려운 상황에서 간편하게 탑승할 수 있다는 얘기다.

기아차, 4세대 카니발


스마트키의 락(Lock)/언락(Unlock) 버튼을 일정 시간 누르면 테일게이트와 슬라이딩 도어를 동시에 열고 닫을 수도 있다. 원격 파워 도어 동시 열림/닫힘을 적용해 한 번의 조작으로도 슬라이딩 도어와 테일게이트를 모두 열고 닫을 수 있게 했다.

스마트 파워 테일게이트 자동 닫힘 기능도 적용됐다. 캠핑장 등에서 양 손 가득 짐을 옮기거나 직접적으로 조작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스마트키만 가지고 있으면 차가 이를 감지한다. 차량에서 멀어지면 테일게이트가 자동으로 닫힌다.

신형 카니발에 적용된 파워 슬라이딩 도어 연동 안전 하차 보조는 후석 탑승자가 하차하려고 할 때 후측방에서 차량이 접근하는 경우 파워 슬라이딩 도어를 잠김 상태로 유지한다. 그리고 차가 스스로 경고음을 울려 사고를 예방한다.

슬라이딩 도어가 열리는 부분의 바닥을 비추는 승하차 스팟램프를 동급 최초로 적용한 점도 매력 포인트다. 바닥이 잘 보이지 않는 어두운 상황에서는 승하차 공간의 바닥을 밝게 비춰 후석 탑승자는 안전하게 승하차가 가능하다.

후석 실내 공간은 동승자를 위한 배려도 감성을 높인다. 2열 좌석에는 탑승자의 편안한 자세를 제공하는 ‘프리미엄 릴렉션 시트’를 적용해 퍼스트 안락감을 높였다.

기아차, 4세대 카니발


이 시트는 버튼을 한 번 만 누르면 사용자를 무중력 공간에 떠 있는 듯한 자세로 만들어 엉덩이와 허리에 집중되는 하중을 완화시키고 피로도를 줄여주는 것이 특징이다.

신형 카니발에는 운전자만이 할 수 있었던 “에어컨 켜기/끄기”, “시원하게/따뜻하게”와 같은 명령 제어를 후석 탑승자의 음성 명령으로도 가능하도록 한다.

카니발을 타고 목적지로 이동하는 경우 현재 차량 위치를 가족이나 지인, 차량 등 공유 대상에게 전송하는 기술도 탑재됐다. 목적지까지 남은 시간과 거리, 운행 속도 등의 정보를 공유할 수 있다.

학교나 학원을 마친 자녀를 데리러 이동하거나 지인이나 가족 마중을 위해 공항으로 떠나는 등 일상 속 여러 상황에서 차량의 현재 위치를 전화로 일일이 파악하지 않아도 된다는 얘기다.

여기에 차량에서 집 안의 홈 IoT 기기의 상태를 확인하고 동작을 제어하는 기능인 카투홈 시스템도 새롭게 포함됐다. 차안에서 집안의 침실이나 거실, 주방 등 조명 뿐 아니라 온도, 가스 밸브, 도어 등을 설정할 수 있다.

기아차, 4세대 카니발


한편, 기아차가 6년만에 새롭게 선보인 4세대 신형 카니발에는 ▲전방 충돌방지 보조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 ▲고속도로 주행 보조 ▲후측방 모니터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등의 첨단 기술을 대거 적용돼 주행 안전성을 높였다.

한편, 신형 카니발은 가솔린 3.5와 디젤 2.2 등 총 2개 모델로 7인승, 9인승, 11인승으로 운영되며, 국내 판매 가격은 트림별 모델에 따라 3160만~4354만원 수준이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볼보, 헤리티지 모델 P1800 쿠페..전기차로 귀환하나!
롤스로이스가 공개한 차세대 고스트..티저 드로잉 살펴보니...
[김필수 칼럼] 현재로선 100% 신뢰할 수 없는 자율주행 기술..과연 해법은?
사전 유출된 티구안 쿠페..아테온 닮은 날렵해진 스타일!
미쓰비시, 유럽시장 ‘철수’ 계획..배경은 실적악화!
기아차가 인도시장에 투입할 쏘넷..주행 장면 살펴보니...
강성노조 대명사로 불려왔지만..달라진 현대차와 쌍용차 노조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영상시승] 이젠 연비까지 좋아진다, 포드 익스플로러 PHEV
포드의 대형 SUV, 익스플로러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을 시승했습니다. 3.0 V6 가솔린 엔진과 전기모터가 결합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통해 , 기
조회수 444 2020-09-15
글로벌오토뉴스
혼다 뉴 CR-V 터보, 2M 장신도 가능한 차박 그리고 인상적인 변화
CR-V는 혼다를 대표하는 SUV다. 1997년 첫 출시 됐고 지난해 기준 누적 판매량이 500만대를 돌파했다. SUV 경쟁이 치열한 북미 시장에서 CR-V는
조회수 522 2020-09-15
오토헤럴드
캐딜락, 퍼포먼스 세단 CT4 · 만능형 럭셔리 세단 CT5 공식 출시
캐딜락이 고성능 라인인 캐딜락 V의 정체성을 물려받아 탄생한 퍼포먼스 세단 CT4와 강력한 성능과 도심형 세단의 장점을 접목한 럭셔리 세단 CT5를 국내 공식
조회수 1,076 2020-09-15
오토헤럴드
이것이 진짜라면 대박, 기아차 텔루라이드 픽업 버전 렌더링
기아자동차가 새로운 픽업트럭을 개발해 호주 및 일부 국가에 판매할 계획이라는 소식이 외신을 통해 전달된 가운데 텔루라이드를 필두로 미국 시장 인지도가 급성장한
조회수 1,702 2020-09-15
오토헤럴드
기아차, K7 3만4000여대 엔진오일 과소모로 무상수리 실시
기아자동차 준대형 세단 K7(YG) 2세대 부분변경모델 일부에서 오일 레벨 게이지 관련 결함이 발견되어 무상수리가 실시된다.14일 국토교통부는 K7 스마트스트림
조회수 729 2020-09-15
오토헤럴드
기아차 쏘렌토ㆍ카니발 투톱으로 현대차에 내줬던 RV 명가 탈환
기아차가 RV 명가 자존심 회복에 바싹 다가서고 있다. 기아차는 지난해 RV 판매량이 총 22만5627대에 그치며 현대차가 기록한 23만8965대에 큰 차이로
조회수 512 2020-09-14
오토헤럴드
쉐보레, 2021년형 ‘리얼 뉴 콜로라도’ 공식 출시
쉐보레(Chevrolet)가 그간 베일에 가려졌던 정통 아메리칸 픽업트럭 ‘리얼 뉴 콜로라도(Real New Colorado)’의 트림별 상세 디테일을 모두 공
조회수 1,902 2020-09-14
글로벌오토뉴스
르노, 메간 E-TECH PHEV 버전 유럽 출시
르노가 메간(Megane)부분 변경 모델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 E-TECH를 유럽시장에 출시했다. 프랑스에서의 시판가격은 3만 8,500유로부터. E-T
조회수 278 2020-09-14
글로벌오토뉴스
미쉐린코리아, 고성능 사계절 타이어 ‘미쉐린 파일롯 스포츠 올시즌 4‘ 국내 출시
미쉐린코리아(대표 이주행)가 여름용과 사계절용 타이어 간의 성능 격차를 줄이고 다양한 날씨와 노면 환경에서 뛰어난 성능을 발휘하는 고성능 사계절 타이어 ‘미쉐린
조회수 239 2020-09-14
글로벌오토뉴스
10년만에 등장한 2세대 롤스로이스 고스트
울트라 럭셔리 브랜드 롤스로이스의 고스트 세단의 2세대 모델이 등장했다. 무릇 모든 제품은 목표 소비자가 있고, 그 소비자 집단에게 어필해서 성공적인 판매를 달
조회수 918 2020-09-14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