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GM, 궁극의 퍼포먼스와 혁신적인 테크놀로지 갖춘 GMC 허머 EV 공개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464 등록일 2020.10.21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GM이 21일(국내 시간 기준), 브랜드 최초의 슈퍼트럭으로 일컫는 ‘허머(Hummer) EV’의 글로벌 온라인 공개 행사를 가지고, GM의 ‘3 제로(Zero)’ 비전 가운데 하나인 ‘탄소 배출 제로(Zero Emission)’에 한 걸음 더 다가선다.

허머 EV는 GM의 산하 브랜드 중 SUV, 픽업 트럭을 전문으로 하는 GMC 제품 라인업 가운데 최초로 선보이는 순수전기차로, GM의 차세대 EV 구동 기술을 근간으로 전례 없는 오프로드 기능과 탁월한 온로드 성능, 몰입감 있는 드라이빙 경험을 제공한다.

마크 로이스(Mark Reuss) 제너럴모터스(GM) 사장은 “이 혁신적인 트럭은 GM이 완전한 전기차(all-electric) 시대에 한 걸음 더 다가갈 수 있는 기반을 제공했다”며, “광범위한 성능을 제공하는 GM의 얼티엄 드라이브 아키텍쳐를 토대로 한 허머 EV는 언제, 어디든 모험을 떠나고자 하는 모든 이들에게 완벽한 솔루션이 되어 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허머 EV는 GM의 최신 ‘얼티엄(Ultium) 배터리’가 제공하는 전력 에너지를 기반으로 GM이 자체 개발한 EV 드라이브 유닛인 ‘얼티엄 드라이브’로부터 추진 동력을 공급받는다.

얼티엄 드라이브는 2개의 유닛으로 구성되며 유닛 내에 있는 3개의 개별 모터로 동급 최고의 1,000마력*과 11,500lb.ft 의 토크*를 발휘하며, e4WD라 불리는 허머 EV의 첨단 사륜구동 시스템에 탁월한 온로드 및 오프로드 퍼포먼스를 제공한다. (*GM 추정치 기준)



또한, 최대 350kW의 고속 충전시스템이 적용된 800 볼트급 대용량 배터리를 바탕으로 업계 최고 수준의 충전 능력을 비롯, 한번 완충으로 350 마일(563km) 이상의 내부 테스트 주행거리 결과를 기록하는 등 픽업 트럭임에도 불구하고 독보적인 전비 효율을 자랑한다.

GMC 허머 EV는 모든 장애물과 지형지물을 정복할 수 있게 하는 첨단 테크놀로지를 탑재한 궁극의 오프로드 EV 슈퍼트럭을 지향할 뿐만 아니라 주행거리와 퍼포먼스를 극대화하는 명확한 목적을 가지고 엔지니어링 됐다.



▪​ ​세그먼트 유일의 ‘크랩워크(CrabWalk)’ 사륜 스티어링 시스템 : 험로에서의 탁월한 기동성을 발휘하기 위해 전륜과 후륜의 꺾임 각을 같게 해 차량의 대각선 주행을 가능하게 하는 첨단 기능

▪​ ​‘엑스트랙트 모드(Extract Mode)’ 기능을 기반으로 한 어댑티브 에어 서스펜션 : 서스펜션 높이를 약 6인치(149mm) 들어올려 바위 지형, 도강 등 극단적인 오프로드 상황을 돌파하게 지원 함

▪​ ​35인치 높이의 굳이어(Goodyear) 랭글러 다목적 MT 타이어 : 약 18인치(4,500mm) 높이의 지형물과 2피트(6,100mm) 이상 깊이의 도강 상황에서도 최상의 퍼포먼스를 발휘할 수 있음

▪​ 견고한 언더 바디 아머(underbody armor) : 견고한 강판을 극한의 오프로드 조건에서도 배터리 및 차체를 보호할 수 있도록 전략적으로 배치

▪​ ​울트라 비전(UltraVision) : 첨단 가상 탐지 기능이 적용된 전면 및 하부 카메라를 바탕으로 운전자가 손쉽게 장애물을 탐지할 수 있게 지원해 운전자의 안전운행을 도움

▪​ ​오프로드 위젯(Off-road widgets) : 토크 출력값, 디퍼렌셜 로커 체결, 타이어 공기압, 피치 및 롤링 각도, 드리프트 게이지, 토크 벡터링 등 다양한 인포메이션을 디스플레이를 통해 제공



GM의 첨단 얼티엄 배터리 시스템에 의해 구동되는 허머 EV는 디트로이트 햄트램크 조립공장 GM의 팩토리 제로(Factory Zero)에서 2021년 말부터 본격 생산에 돌입한다. 팩토리 제로는 GM이 22억 달러를 투자해 40년 이상 된 설비들을 개조한 전기차 생산 전용 공장으로 이 공장에서 생산된 모든 차량들은 일체의 배출가스를 배출하지 않는다.

한편, GM은 탄소 배출 제로(Zero Emission), 교통사고 제로(Zero Crashes), 교통 체증 제로(Zero Congestion)를 표방하는 GM의 ‘3 제로’ 비전을 추구하고 있다.



지난 3월 북미 GM 본사에서 개최된 ‘EV 위크(EV Week)’에서 GM은 새롭게 개발한 얼티엄 배터리와 이를 동력원으로 하는 차세대 전기차 플랫폼을 공개하며 ‘3제로’ 비전 달성을 위한 전략과 더불어 2023년까지 20여 개 전기차를 출시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웹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https://media.gm.com/media/us/en/gm/home.detail.html/content/Pages/news/us/en/2020/oct/1020-hummer.html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벤츠, 럭셔리 끝판왕 마이바흐 S 클래스 19일 공개. 18cm 더 길어져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S 클래스의 최상위급 모델 마이바흐 S 클래스가 오는 19일 온라인 스트리밍 방식으로 최초 공개된다. 신차는 일반 S 클래스에 비해 18c
조회수 761 2020-11-19
오토헤럴드
[영상시승] 미국산 스포츠 세단의 맛, 캐딜락 CT4 & CT5
캐딜락이 국내 출시한 CT4와 CT5는 독일 프리미엄 브랜드의 세단을 겨냥해 출시된 차량입니다. 미국 태생이지만, 주행성능에 있어서는 유럽지향의 성격을 가지고
조회수 602 2020-11-19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아우디 Q4 e트론
아우디의 Q4 E-Tron이 스웨덴에서 도로 테스트 중 카메라에 포착됐다. 배터리 전기 컴팩트 크로스오버 SUV는 지난 8 월 컨셉으로 미리 공개되었으며, 스파
조회수 332 2020-11-19
글로벌오토뉴스
아직 끝나지 않은 기록, 폭스바겐티구안 수입 SUV 최초 1만대 돌파
폭스바겐 베스트셀러 티구안이 올해 누적 판매 1만대를 돌파했다. 수입 SUV 가운데 연간 판매량이 1만대를 넘어 선 것은 티구안이 처음이다. 폭스바겐코리아에 따
조회수 765 2020-11-18
오토헤럴드
고성능 세단 메르세데스-AMG A 35 4MATIC출시, 가격 5920만원
메르세데스-AMG 35 모델 고성능 스포츠 세단 AMG A 35 4MATIC이 18일 국내 출시됐다.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퍼포먼스 엔트리 AMG 35 모델인
조회수 803 2020-11-18
오토헤럴드
[김흥식 칼럼] 자동차 합병ㆍ분할ㆍ폐쇄ㆍ매각 극단적 생존 전략
일본 닛산이 동맹 미쓰비시를 버릴 것이라는 소문을 일축했다. 앞서 전 세계 주요 매체들은 "닛산이 보유하고 있는 미쓰비시 지분 전부 또는 일부를 매각하는 방안을
조회수 543 2020-11-18
오토헤럴드
기아차 K5 GT vs BMW 3시리즈, AMCI 비교 테스트. 믿기지 않는 결과
세계 최고의 독립 자동차 테스트 회사 중 하나인 'AMCI'가 기아자동차 K5 GT와 BMW 3시리즈를 대상으로 실시한 테스트 결과를 최근 공개했
조회수 906 2020-11-18
오토헤럴드
20세기 후반의 모터 패션 변화
*1930년대 시트로엥 자동차 생활시대가 열리던 1940년대에 접어들면서 중세기부터 이어져오던 우아하고 화려하기는 하지만 길고 요란하며 행동이 거추장스러웠던
조회수 434 2020-11-18
글로벌오토뉴스
브랜드의 볼륨 모델, 토요타 5세대 RAV4 하이브리드 시승기
토요타의 크로스오버 RAV4 5세대 모델을 시승했다. TNGA아키텍처를 베이스로 하고 다이나믹 포스 엔진을 탑재했다. 스타일링은 물론 주행성에서도 도시형 크로스
조회수 680 2020-11-18
글로벌오토뉴스
볼보 S60 B5 · V90 B5, 신규 파워트레인 얹고 최적화 밸런스
새로운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의 가장 큰 특징은 정숙성이었다. 48볼트 배터리는 출발과 가속 그리고 재시동 시 엔진 출력을 꾸준하게 보조하고 이로 인해 주행
조회수 664 2020-11-18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