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미래를 향한 전혀 다른 디자인 감각, 테슬라 사이버 트럭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2,863 등록일 2020.08.06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작년 말 경에 테슬라는 마치 피라미드처럼 뾰족하게 각이 선 모습의 사이버 트럭(Cyber Truck) 이라는 이름의 전기 동력 픽업 트럭을 공개했다. 테슬라는 이미 알려진 바와 같이 전기 동력 차량을 주로 생산해 판매하는 기업이다. 엔진으로 굴러가는 차량은 전혀 만들지 않는, 그야말로 새로운 자동차를 만드는 회사이다. 그런 회사의 아이덴티티를 보여주려는 것인지, 사이버 트럭의 디자인은 그야말로 아방가르드(Avant-Gard)라는 말이 딱 어울리는 모습이다.


글 / 구상 (자동차 디자이너, 교수)





사이버 트럭을 나타내는 로고 역시 전위적이다. 두 가지의 감각으로 만들어진 로고를 볼 수 있는데, 디지털적 감성으로 충만한 각진 형태의 문자들과 그 문자들이 조합돼 마치 픽업 트럭처럼 보이는 그림 글자를 만들고 있기도 하다. 게다가 네임 펜으로 휘갈겨 쓴 듯한 손 글씨 감각의 로고는 감성은 사뭇 다르지만 역시 전위적이다.





사이버 트럭의 측면 이미지를 보면 후드 앞쪽 끝에서 시작된 A-필러가 지붕의 중앙부-대체로 운전자의 머리 위치쯤 된다-까지 직선으로 뻗어 있고, 거기에서 시작된 또 다른 직선이 뒤쪽 적재함 끝까지 이어진다. 그리고 차체 측면의 캐릭터 라인이 이들 직선형 A-필러와 C-필러의 선과 결합돼 완전한 삼각형을 이루고 있는 걸 볼 수 있다. 매우 급진적인 디자인을 보여주고 있다.





그리고 사이버 트럭의 앞 모습은 길고 슬림한 LED 헤드램프가 좌우로 이어져 있어서 정말로 영화 속에서나 나올 법한 외계의 UFO처럼 보일 정도로 생경한 이미지를 보여준다. 무릇 자동차 디자이너들이 추구하는 형태, 특히 선(線)은 아무리 직선처럼 보인다고 해도 실제로는 곡률이 매우 큰 곡선을 쓰게 된다. 그리고 이런 곡선과 곡선이 만나 생성되는 곡면은 평면의 차체보다 강성이 높은 것은 물론이고, 감성적으로도 온화한 인상을 준다. 단단한 성질의 달걀 껍질의 곡면은 그런 역학적 맥락을 가진 자연의 법칙을 갖고 있는 셈이다.





그렇다면 테슬라의 사이버 트럭은 왜 저렇게 완전한 직선으로만 형태를 구성한 것일까? 그것은 차체를 만드는 재료를 티타늄(titanium)을 쓸 계획이었기 때문이라고 하는데, 초고강도 금속 티타늄은 구부리는 것이 사실상 불가능하다. 그러나 실제 사이버 트럭의 제작에 사용된 재료는 스테인리스 강(stainless steel) 이라고 한다. 초기의 콘셉트는 티타늄으로 만들어 절대 부서지지 않는 안전한(?) 차량을 만들 계획이었다고 한다.





그런 이유에서 차체는 완전한 평면으로 이루어져 있고, 유리창 역시 평면의 유리로 이루어져 있다. 둥근 형태는 오직 바퀴 이다. 그러나 바퀴도 형태만 둥글 뿐이지 그 세부를 이루는 형태들은 모두 직선이다. 이렇듯 직선으로만 구성된 사이버 트럭의 모습은 문자 그대로 매우 사이버(cyber)적 이미지를 보여준다. 그러는 한편으로 캠핑 차량으로 쓰이는 이미지는 미래에 아무리 디지털 기술이 자동차를 변화시킨다고 해도 그것을 사용하는 사람들의 모습은 크게 달라지지 않을 것이라는 암시를 주는 듯 하다. 첨단의 시대가 온다고 해도 사람들은 여전히 바쁜 일상을 살면서 한편으로 자연을 느끼는 여가 활동을 원할 것이 틀림 없다.





대체로 전기 동력을 쓰는 전기차량들은 당연히 제어 시스템에도 디지털 기술이 쓰이고 있으므로, 차체의 내/외장 디자인의 감성은 디지털을 암시하는 형태가 쓰이게 된다. 엔진의 움직임이 역동적이지만 아날로그적 감성을 준다는 점과는 확연히 대비되는 점이 바로 전기 모터의 회전일 것이다. 대체로 우리가 생각하기에 모터의 회전은 나긋나긋할 것 같지만 실제로는 매우 강력하다.





테슬라의 사이버 트럭과 관련된 기술적 내용을 보면, 한번 충전으로 약 500마일(약 800km)의 거리를 주행 가능하고, 시속 100km 가속까지 2.9초밖에 걸리지 않는, 슈퍼카에 필적하는 성능을 가지고 있다고 한다. 그리고 차체 치수를 보면 길이가 5,885mm, 전폭 2,027mm, 전고 1,905mm로 거의 6미터에 이르는 길이에 2미터가 넘는 차체 폭이다. 우리나라에서는 주차에 상당한 어려움이 생길지 모른다. 물론 이렇게 넓은 차체를 바탕으로 실내는 전후 2열의 좌석을 가지고 있으며, 중앙에도 좌석을 설계해 놓아 6인승 차량이다.





차체 크기로만 본다면 미국에서 가장 많이 팔린다는 픽업트럭 모델 포드 F150보다도 크다. 물론 F150은 미국에서는 중형 픽업 트럭이지만, 우리나라에서는 대형 픽업에 속한다. 사이버 트럭의 적재량은 3,500파운드(약 1.5톤) 정도이고, 견인 가능한 무게는 14,000파운드(약 6톤) 정도 된다고 하니 미국의 중형 픽업 정도 되는 성능이긴 하다.





사이버 트럭의 실내에는 17인치 크기의 터치 스크린이 인스트루먼트 패널의 중앙에 자리잡고 있으면서 매우 미니멀 한 모습을 보여준다. 테슬라 사이버 트럭은 한걸음 더 다가선 미래의 실용적 차량, 즉 미래의 사람들이 짐을 옮기고 레저 활동을 하는 데 쓰는, 정말로 생활 속의 차량이 어떤 모습을 가지게 될 것인지 미리 엿보게 해준다.





돌아보면 필자가 코흘리개였던 1970년대에 상상하던 40여 년 뒤의 2020년은 화성이나 달에 새로운 마을을 개척하고 그곳으로 여행을 가는 것이었다. 물론 오늘날 여전히 그런 일은 일어나지 않고 있다. 하지만 늘 그랬듯이 미래는 항상 희망적인 유토피아이다. 그리고 그런 상상력은 기술과 역사 발전의 원동력이 된다. 우리가 오늘 만나보는 사이버 트럭은 조금 생경한 모습이지만, 그것으로 사람들이 미래를 더 꿈꾸게 하는 역할을 할 것이다. 앞으로 다시 40여 년 후의 미래에 기술이 어떤 방향으로 발전하든지 간에, 미래의 우리들은 여전히 꿈꾸고 서로 사랑하며, 땀 흘리며 더 발전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기 때문이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2020 베이징오토쇼 - BMW 530Li/535Le
BMW가 9 월 26 일 ~ 10 월 5 일에 개최되는 2020 베이징 오토쇼에 5시리즈중국 버전을 출품한다고 발표했다. 당초 4월에 개최될 예정이었던 오토차이
조회수 229 2020-09-18
글로벌오토뉴스
GM, 얼티움 모듈식 아키텍처의 개요 공개
GM이 얼티움 드라이브(Ultium Drive)로 통칭되는 5 개의 교체 가능한 드라이브 유닛과 3 개의 모터 제품군으로 구동되는 얼티움 모듈식 아키텍처에 대한
조회수 193 2020-09-18
글로벌오토뉴스
콘티넨탈, 칠레 공장 전력 100%를 녹색 에너지로 충당한다.
콘티넨탈이 2019 년 10 월부터 산티아고 데 칠레의 콘티넨탈 컨베이어 벨트 공장은 재생 에너지 원으로 전력 소비를 100 % 커버한다고 발표했다. 이를 통해
조회수 139 2020-09-18
글로벌오토뉴스
[영상시승] 멋진 얼굴로 돌아온, 쉐보레 콜로라도 Z71-X
쉐보레가 국내 시장에 신형 콜로라도를 출시했습니다. 기존 모델과 달리 와이한 라디에이터 그릴 디자인으로 더욱 강인한 인상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여기에 국내 소비
조회수 243 2020-09-18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닛산 패스파인더
곧 출시 될 닛산 패스파인더의 프로토 타입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익스테리어는 최근 데뷔한 로그와 같은 디자인 언어를 채용하고 있으며 내부에도 로드에서 볼 수
조회수 162 2020-09-18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아우디 e트론 GT
아우디 e트론 GT가 지난 6월 아우디의 본사 잉골슈타트 본사 근처에서 주행 테스트 중 카메라에 포착된데 이어 이번에는 뉘르부르크링에 나타났다. e트론과의 눈에
조회수 147 2020-09-18
글로벌오토뉴스
ZF, 8단 PHEV 변속기 지프 랭글러에 탑재
ZF(ZF Friedrichshafen)가 2020년 9월 17일, FCA(Fiat Chrysler Automobiles)에 8 단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변속기를
조회수 154 2020-09-18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아우디 RS3 세단
코로나19로 위축된 상황에서도 자동차회사들의 신차 개발은 계속되고 있다. 아우디의 고성능 디비전 아우디스포츠의 RS3 세단은 지난 3월 카파라치의 카메라에 잡힌
조회수 139 2020-09-18
글로벌오토뉴스
포드, 디어본 루지센터에 배터리 전기 F-150 생산 공장 착공
포드가 2020년 9월 17일, 포드 루지센터(Ford Rouge Center)에서 신형 F-150의 생산 시작을 축하하고 배터리 전기 F-150을 생산할 새로
조회수 163 2020-09-18
글로벌오토뉴스
미쉐린코리아, ‘코로나 19 안전 방역 꾸러미’ 전국 대리점 및 파트너사에 전달
미쉐린코리아(대표 이주행)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예방 물품들로 구성된 ‘코로나 19 안전 방역 꾸러미’를 전국 대리점 및 파트너사에 전달
조회수 124 2020-09-18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