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캐딜락, 콤팩트 세단 CT4 공개..3시리즈·C클래스와 시장 경쟁

데일리카 조회 수931 등록일 2019.09.17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캐딜락, CT4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캐딜락이 ATS의 후속 모델로 정해진 CT4를 공개했다. 기본 모델이 출시된 후 고성능 모델이 순차적으로 공개되는 것에 반해 고성능 버전인 V시리즈부터 공개된 CT4는 오는 하반기부터 주문에 돌입한다.

16일 공개된 캐딜락의 콤팩트 세단 CT4는 BMW 3시리즈, 메르세데스-벤츠 C클래스, 아우디 A4등이 경쟁을 펼치는 프리미엄 콤팩트 세단 시장에 본격 출사표를 던졌다.

ATS로 불리던 캐딜락의 콤팩트 세단의 후속모델인 CT4는 젊은 소비자들에게 매력적인 모델로 보이기 위해 과감한 변화를 시도했다.

CT4의 디자인 책임자인 앤드류 스미스(Andrew Smith)는 “캐딜락을 처음 접하는 프리미엄 시장의 젊은 고객들에게 어필할 수 있는 디자인을 중심으로 CT4를 개발했다”고 말했다.

캐딜락, CT4


CT4의 디자인은 총 4가지로 구분된다. 럭셔리, 프리미엄 럭셔리, 스포츠, V-모델 등으로 구성된 외관 디자인은 럭셔리와 프리미엄 럭셔리의 경우 3D 형태로 디자인된 그릴을 중심으로 크롬 장식 등이 더해져 고급스러운 외관 디자인을 보여준다.

스포츠와 V-모델의 경우 허니콤 스타일의 그릴과 리어 스포일러, 스포티한 디자인의 휠 등으로 꾸며져 강인한 인상을 앞세운다.

인테리어는 8인치 모니터를 중심으로 빠른 응답성과 자랑하는 최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탑재된다. 디자인은 상위 버전인 CT5와 유사한 레이아웃으로 마무리됐다.

CT4에 탑재되는 파워트레인은 2.0리터 4기통 터보엔진을 기본으로 두가지 버전의 출력의 2.7리터 엔진으로 구성된다.

캐딜락, CT4


엔트리 트림인 2.0 터보의 경우 최고출력 241마력, 최대토크 35kgf.m의 힘을 발휘하며 8단 자동변속기를 통해 뒷바퀴에 동력을 전달한다.

2.7리터 사양의 경우 최고출력 313마력과 329마력 버전으로 나뉘며, 각각 47.2kgf.m, 51.5kgf.m의 최대토크를 발휘한다. 2.0리터 사양과 달리 2.7리터 사양의 경우 10단 변속기가 장착된다.

구동방식은 모두 후륜 구동 방식을 기본으로 하며, 옵션으로 4륜 구동 장치를 추가할 수 있다. 캐딜락은 CT4에 후륜 구동 기반의 신형 플랫폼을 적용해 앞뒤 무게 배분과 주행 밸런스 측면에서 상당한 업그레이드를 진행했다.

또, 빠른 스티어링 응답성을 위해 서스펜션도 새롭게 설계해 치열한 경쟁이 예상되는 프리미엄 콤팩트 시장에서 높은 운동성능을 자신하고 있다.

캐딜락, CT4


캐딜락은 이날 공개한 신형 CT4의 가격을 공개하지 않았지만 판매주문을 하반기부터 시작한다고 밝히며, 미국시장을 시작으로 중국시장과 유럽 시장 등 글로벌 시장으로 판매를 확대할 전망계획이라고 밝혔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현대차, 신형 투싼 출시 계획..전동화 변신 ‘주목’
GM, 美서 총파업 예고..트래버스·콜로라도 생산 차질(?)
포르쉐의 양산형 전기차..7가지 ‘타이칸’의 특징은?
르노, 1천만원대 전기차 출시 계획..한국시장 투입하나?
‘라스트마일’ 시장 급부상..전동 스쿠터 만드는 자동차 업계
칼레니우스 벤츠 CEO도 인정한 포르쉐 타이칸..AMG 위기감(?)
포드, 대형 SUV ‘익스플로러’ 사전 계약 실시..가격은 5990만원
  • 회사명
    캐딜락
    모기업
    General Motors
    창립일
    1902년
    슬로건
    Break through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한국자동차기자협회, 10월의 차에 메르세데스-벤츠 더 뉴 GLE 선정
사단법인 한국자동차기자협회는 협회 산하 올해의 차 선정위원회가 뽑은 10월의 차에 메르세데스-벤츠의 더 뉴 GLE가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한국자동차기자협회
조회수 830 2019-10-08
글로벌오토뉴스
2019 오토살롱위크, 총 8만 2천여명 방문하며 6일 성황리 폐막
경기도 고양 킨텍스에서 개최된 국내 최대 규모의 자동차 애프터마켓 전문 전시회 ‘2019 오토살롱위크’가 10월 6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이번 ‘2019 오
조회수 490 2019-10-08
글로벌오토뉴스
유럽 최초의 스테이션왜건은 롤스로이스 실버고스트
*2910년 엠뷸런스로 변한 프랑스 최초의 스테이션 왜건 1913년부터 포드를 선두로 미국에서 생산된 초기의 스테이션 왜건은 기존 승용차를 목제 차체로 바꾼 것
조회수 302 2019-10-08
글로벌오토뉴스
[영상칼럼] 자동차로 본 중국 20년
일본은 GDP대비 부채 비율이 237% 달하는 비정상적인 국가로 평가되고 있다. 미국이 105%, 한국이 40%, OECD 평균 110%인 것과 비교하면 분명
조회수 292 2019-10-08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 고성능 브랜드 R 로고 변경
폭스바겐이 브랜드 로고 변경에 이어 고성능 디비전 R의 로고도 새롭게 디자인해 선보였다. 폭스바겐 R은 새로운 로고가 현대적이고 독창적이며 특히 디지털 미디어에
조회수 503 2019-10-08
글로벌오토뉴스
아우디, 2025년 탄소 중립 실현 로드맵 발표
아우디가 전동화를 통한 탄소 중립(카본 뉴트럴)에 관한 로드맵을 발표했다. 아우디는 2025년까지 30개 이상의 전동화차를 출시할 계획이며 이는 전체 판매의 4
조회수 266 2019-10-08
글로벌오토뉴스
포드 전기 CUV, 머스탱 디자인의 쿠페 스타일 예상
최근 개최된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모든 브랜드들은 전기차에 집중하는 모양새를 보였다. 곧 거의 모든 제조업체가 전기 모델을 판매할 것이라는 것은 이제 확실시되
조회수 316 2019-10-08
글로벌오토뉴스
타이칸, 기록적 성능 보유... 반복 고속주행 가능
현재 고급 전기차 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것은 테슬라, 그리고 포르쉐이다. 포르쉐는 어떻게 보면 후발주자라고 할 수 있으나, 테슬라 못지 않는 기술력을 뽐내며 테
조회수 537 2019-10-08
글로벌오토뉴스
캐딜락 CT6-V, 북미 및 중동 제외 판매 힘들 것으로 보여
캐딜락의 고성능 세단인 CT6-V의 출하가 며칠 전 부터 북미에서 시작되었지만, 아직 다른 시장에 출시하는 과정은 마무리가 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이 과정에
조회수 500 2019-10-08
글로벌오토뉴스
애스턴 마틴, 25번째 007 영화에 차량 협찬
애스턴 마틴은 흔히 007 시리즈로 알려진 제임스 본드 영화 프랜차이즈와의 제휴를 통해 25번째 제임스 본드 영화에 애스턴 마틴의 차량이 등장할 것으로 보인다.
조회수 451 2019-10-08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