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김필수 칼럼] 차량용 공기청정기 소비자 인기..선택 기준은?

데일리카 조회 수508 등록일 2019.04.11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필립스, 차량용 공기청정기 고퓨어


최근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며 운전자들 사이에 차량용 공기청정기에 대한 관심과 수요가 크게 늘고 있다. 밀폐된 차량 실내는 시간이 지나면서 이산화탄소 농도가 급격하게 올라가고, 공기 질이 쉽게 나빠질 수 있어 미세먼지로 인해 환기가 쉽지 않은 요즘, 차량용 공기청정기는 운전자들의 필수 아이템으로 주목받고 있다.

특히 차량 내 공기 질은 집안의 공기 질에 비하여 상대적으로 관리 소홀로 인한 악조건에 노출되면서 더욱 조금이라도 개선을 위한 노력의 하나가 바로 차량용 공기청정기이기 때문이다.

그런데 최근 한 소비자시민단체가 발표한 바에 따르면, 시중에 판매중인 일부 차량용 공기청정기 제품에서 청정화 능력(CADR)이 알려진 것에 비해 현저히 떨어져 제 기능을 다하지 못하거나, 유해물질이 검출된 것으로 알려져 차량용 공기청정기 전반에 걸쳐 소비자 불신이 확산되고 있다.

실제 시민단체인 ‘소비자시민모임’이 시행한 차량용 공기청정기 성능 테스트 결과, 공기청정화 능력을 표시·광고한 5개 제품 중 3M과 불스원의 차량용 공기청정기만이 표시치 이상의 성능을 보였다.

물론 현재 국내에 차량용 공기청정기의 성능에 관한 국가 공인 인증이나 테스트 기준은 없다고 할 수 있다. 다만 대부분의 업체들이 한국공기청정협회의 소형공기청정기 CA 인증 기준을 따르고 있으며, 상기 언급한 시민단체에서도 이 기준을 인용하여 제품별 성능 시험 결과를 발표하기도 했다고 할 수 있다.

불스원, 공기청정기 (에어테라피 멀티액션)


한국공기청정협회의 소형공기청정기 CA 인증은 ‘청정화능력(CADR)’, ‘오존발생농도’, ‘소음도’ 등 3가지 항목을 성능 테스트 기준으로 제시하고 있다. 이 중 공기청정기의 효과를 판단하는 가장 중요한 기준은 CADR(㎥/분), 즉 공기청정화 능력이라 할 수 있다. CADR은 공기청정기가 정격 최대 풍량으로 운전되는 경우 얻어지는 단위 시간 당 오염공기 정화량을 의미한다.

그 외에 오존발생농도는 안전성, 소음도는 편의성에 대한 판단 기준이며, 추가적으로 소비자들이 가장 민감한 사안인 유해물질 검출 여부를 공인 테스트를 통해 입증한 제품이라면 그 성능과 안전성을 믿을만한 수준인 것으로 판단할 수 있다.

즉 공기청정기의 가장 중요한 기능인 ‘공기청정효과’는 미세먼지 제거 능력을 기준으로 하고 있는 것이다. 현재 시중에 판매 중인 대다수의 차량용 공기청정기는 전용 필터를 통해 공기 중의 먼지나 불순물을 걸러주는 ‘필터식’ 제품으로, 구매 전 CADR 수치를 꼼꼼히 비교해보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

특히 요즘처럼 미세먼지 걱정으로 차량용 공기청정기를 구매한다면 초미세먼지까지 제거할 수 있는 ‘헤파 필터(HEPA: High Efficiency Particulate Air Filter)’ 사용 제품을 선택해야 한다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미세먼지 크기는 10㎛, 초미세먼지는 2.5㎛ 이하를 기준으로 한다.

헤파는 0.3㎛ 크기의 초 미세먼지까지 제거해주는 고성능 필터로서 미세먼지를 걸러내는 효과가 매우 탁월하다고 할 수 있다. E10(85%), E11(95%), E12(99.5%), H13(99.95%) 등 효율에 따라 등급이 나뉘며, 숫자가 클수록 성능이 좋은 만큼 올바른 선택이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

뉴SM5 퍼퓸디퓨저


한편 소형공기청정기의 분류 기준에서 유해가스 제거율은 성능 판단 기준의 필수 요소는 아니라고 할 수 있다. 이는 항균/항알러지 등의 기능과 마찬가지로 소비자가 기호에 맞추어 선택할 수 있는 부가 기능이기 때문이다.

따라서 소비자들이 믿고 쓸 수 있는 차량용 공기청정기를 선택하기 위해서는 부가 기능에 초점을 맞추기보다는 상기 언급한 CA 인증 기준 3가지와 유해물질 검출 여부를 확인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할 수 있다.

물론 차량 실내가 생각 이상으로 좁지 않은 만큼 공기 청정화 능력을 더욱 키우기 위해서는 더욱 용량이 큰 공기청정기를 사용하면 당연히 효과는 덩달아 커질 것이다. 물론 가격은 올라가고 소음은 더욱 커질 수 있는 만큼 경제성을 고려하여 최적의 차량용 공기청정기를 구입하는 요령이 필요하다고 할 수 있다.

앞으로 수년 이상을 미세먼지 문제는 지속적으로 우리 생활 속에서 말썽을 부릴 만큼 집안의 실내와 더불어 차량 내에서도 상쾌한 공기질 유지를 위하여 상당 기간 사용할 수 있는 차량용 공기청정기 구입을 생각할 수 있을 것이다. 물론 상기한 객관적인 평가를 통한 차량용 공기청정기 구입은 기본일 것이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벤틀리, 신형 플라잉 스퍼 티저 공개..달라진 점은?
[시승기]제네시스의 ’정점’..고급차 G90의 매력 포인트는?
밀러 볼보트럭 총괄, “전기트럭 한국 투입 긍정적..지켜보고 있다”
벤츠, 대형 SUV GLS 뉴욕오토쇼서 공개..BMW X7과 경쟁
현대차, 포드 RS 수석 엔지니어 영입..고성능차 전략 ‘박차’
곤 전 회장의 폭로..“르노-닛산간 20년 권력암투 있었다”
아우디폭스바겐, 한국형 레몬법 도입 결정..“신뢰 회복 최선”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김필수 칼럼] 자동차 튜닝시장을 활성화 하려면..과연 해법은?
자동차 튜닝은 나만의 차, 개성이 강한 차 등을 목적으로 일반 양산차를 개조하는 작업을 지칭한다. 자동차 자체가 일반 생활용품을 넘어 신체의 일부분이라 할…
조회수 736 2019-04-15
데일리카
[브리핑] 한국형 레몬법에 소극적인 자동차 업계..왜?
지난 한 주간 자동차 업계는 각종 사건사고와 다양한 이슈로 연일 화제를 불러 일으켰다.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는 매주 토요일, 한 주간 있었던 자동차 업…
조회수 400 2019-04-15
데일리카
초보운전자에게 필요한 마인드 컨트롤! 레드썬!!
초보운전 참 힘들다. 누군가는 ‘좋은 차, 좋은 옵션이 무슨 의미냐’, ‘그럴 바엔 막 타게 오래된 중고차를 사지 그랬냐’라고 말하기도 한다. 내가 내 돈 쓰는
조회수 536 2019-04-12
카룻
[김필수 칼럼] 차량용 공기청정기 소비자 인기..선택 기준은?
최근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며 운전자들 사이에 차량용 공기청정기에 대한 관심과 수요가 크게 늘고 있다. 밀폐된 차량 실내는 시간이 지나면서 이산화탄소 농…
조회수 508 2019-04-11
데일리카
운전은 내가 할게, 내차 고삐는 누가 풀어줄래?(멱살 잡힌 최고속도)
요즘 자동차 계기판을 보면 최고속력이 200km/h가 훌쩍 넘는다. 차량의 성능도 하루가 멀다 하고 발전하고 있고 이제는 비포장도로를 찾기 어려울 정도로 도로상
조회수 690 2019-04-09
카룻
[영상칼럼] 자동차 얼굴이 비슷비슷해지는 이유는?
요즘 자동차들을 보면서 “왜 이렇게 다들 비슷해 보이지?”라는 생각 해보신 적 없나요? 제조사가 다르면 당연히 크게 차이가 나지만, 같은 회사에서 출시되는 차량
조회수 417 2019-04-08
글로벌오토뉴스
[구상 칼럼] 북유럽 감각의 디자인..볼보 XC40
확실히 SUV의 전성시대임이 틀림 없는 것 같다. 전통적으로 안전한 승용차라는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가진 볼보에서도 SUV 모델의 다양화를 시도하고 있기 때문…
조회수 1,970 2019-04-08
데일리카
[김필수 칼럼] 네거티브 정책 요구되는..퍼스널 모빌리티 관리법
최근 자동차 산업 및 문화가 급변하게 변하고 있다. 워낙 빠르게 변하다보니 적응하기 힘들 정도로 변신이 어려울 정도가 되었다. 과거의 10년보다 앞으로의 1…
조회수 656 2019-04-08
데일리카
[김필수 칼럼] 급변하는 자동차 산업의 패러다임..대응책은?
지난 120여년의 자동차 역사는 메이커 중심의 대량 공급 체계였다. 엔진과 변속기라는 큰 무기를 중심으로 선진국의 전유물로 수직 하청구조라는 특성을 동일하…
조회수 502 2019-04-05
데일리카
스마트카 시대 자동차의 새로운 가치사슬
자동차의 통신 및 컴퓨팅 기능이 강화되면서 자동차는 스마트폰을 잇는 새로운 모바일 플랫폼으로 인식되고 있는데요 이에 따라 커넥티드카 기술로 많은 파생사업이 발생
조회수 1,259 2019-04-04
맨즈랩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