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시승기] 세그먼트 파괴자의 등장..대형 SUV 현대차 ‘팰리세이드’

데일리카 조회 수9,777 등록일 2018.12.14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현대차, 팰리세이드


[여주=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출산율은 고꾸라지고 있으며, ‘혼밥’, ‘혼술’이 자연스러워진 시대. 가족을 위한 대형 SUV가 흥행이라니 아이러니다. 현대차 팰리세이드를 두고 하는 말이다.

출시 전부터 요란했다. 신문의 전면과 후면을 완전히 뒤덮은 광고가 등장했고, 서울 도심의 버스 정류장과 세종문화회관 외벽엔 로켓과 공룡이 등장한 티저가 수놓아졌다.

현대차, 팰리세이드


많은 이들이 이에 얼마나 관심을 가졌는지는 잘 모르겠지만, 어쨌든 반응은 폭발적이다. 사전계약 첫 날 이미 3000대 이상의 계약을 받아냈고, 2주 간의 누적 계약 대수는 국산 대형 SUV의 연간 판매량을 맞먹었다.

돌풍이다. 아니, 정확히는 블랙홀이다. 대형 SUV 시장의 잠재 수요가 컸다기 보다는, 유사한 가격대의 차량들에 간섭이 났을 것 같아서다. 실제로 가격도 꽤 합리적이다.

■ 얼마나 넓나

현대차, 팰리세이드


대형 SUV에 있어 가장 중요시되는 건 ‘공간’이다. 그리고 팰리세이드의 공간은 이루 말할 수 없이 좋다. 다소 괴팍하기 까지 한 인상과는 대비되는 ‘지킬박사와 하이드’를 연상케 한다.

소위 ‘공간을 뽑아내는’ 데에 있어 현대차는 도가 텄다. 그만큼 넉넉한 공간과 곳곳에 숨은 수납 공간들이 눈길을 끈다. 수평 기조의 인테리어 디자인 기조는 그 여유를 배가시키는 느낌이다.

현대차, 팰리세이드 (2열 공간과 레그룸)


DSLR 카메라 하나 쯤은 거뜬히 들어가는 센터콘솔. 기어노브가 버튼식으로 대체됨에 따른 결과다. 무엇이든 들어갈 수 있는 서유기의 호리병처럼, 그것이 스마트폰이건, 지갑이건, 주머니에 넣어둔 모든 것들을 늘어놔도 여유가 넘친다.

센터페시아 하단에도 별도의 공간이 마련되어 있다. 작은 핸드백이나 상자 종류를 놓기에는 부족함이 없다. 혼자 장을 보고 오는 상황이라면, 작은 쇼핑 바구니 정도는 운전석에 들고 타도 무리가 없겠다.

현대차, 팰리세이드 (3열 공간과 레그룸)


시트의 슬라이딩과 등받이 각도 조절까지 지원되는 2열은 풍요로움 그 자체다. 키 181cm의 기자가 앉았을 시, 다리를 꼬고 앉기에도 불편함이 없다. 3열 탑승자를 위해 공간을 조금 양보하더라도 중형 세단에 맞먹는 레그룸이 확보된다.

럭셔리 세단에서나 봤을 2열 통풍시트는 물론, 각 좌석마다 한 개 씩의 USB 포트가 배당되어 있고, 220볼트 인버터 까지 마련됐다. 더 이상 보조배터리에 연연하지 않아도, 시가잭 충전기를 찾지 않아도 된다.

현대차, 팰리세이드


반전은 3열에서 나타난다. 네 개의 컵홀더는 물론, 2개의 USB 포트가 준비되어 있고, 시트의 슬라이딩 기능은 없지만, 등받이는 무려 ‘전동식’으로 작동한다. 표준 시트 포지션 기준, 성인 남성이 앉았을 시 주먹 한 개 정도의 레그룸이 확보돼 불편함도 없다.

다만, 8인승이라 해도 3열 중앙 좌석에 누군가를 앉히기에는 다소 민망해 보인다.

■ 얼마나 편한가

현대차, 팰리세이드


팰리세이드는 2.2리터 디젤, 3.8리터 가솔린 등 두 종류의 파워트레인 구성을 갖췄다. 이날 시승한 차량은 202마력 45.0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하는 2.2 디젤 모델이다.

여기에 모노코크 기반의 섀시, 전륜구동 기반의 전자식 사륜구동 시스템을 갖췄다. 프레임바디와 후륜 기반의 사륜구동 시스템을 갖춘 국산 대형 SUV와는 차이다.

이중 접합 유리가 적용된 탓인지, 기본적인 정숙성은 만족스럽다. 제법 방음에 신경을 쓴 모습이 눈에 띄는데, 같은 엔진을 쓴 싼타페 보다도 조용한 수준이다. 타코미터를 보기 전 까지는 이 차가 디젤임을 알아채긴 쉽지 않다.

현대차, 팰리세이드


이는 주행 상황에서도 도드라진다. 고속 주행에서의 풍절음이 되려 거슬릴 만큼이나 정숙한 수준, 그 마저도 오디오 볼륨을 약간 높여 놓는다면 크게 신경쓰일 수준은 아니다.

45,0kg.m의 토크는 1945kg의 차체를 끌고 나가는데에 전혀 무리가 없다. 실용 영역과 고속 주행 까지의 가속은 호쾌한 수준은 아니라도, 아무런 스트레스가 없다.

고속 주행에서의 안정감도 만족스러워서, 같은 엔진을 쓴 다른 차량들 보다 다이내믹함은 덜하다는 느낌을 준다. 하지만, 이 차량의 쓰임새를 생각해본다면, 일정 정도의 ‘다이내믹’을 덜어낸 점은 당연하게 받아들여진다.

현대차, 팰리세이드


동급에서 가장 긴 휠베이스를 지녔지만, 급작스레 차선을 바꾸거나, 험로를 주행하는 상황에서도 정신없이 흔들리는 모습은 찾아보기 힘들다. 높은 키 탓에 다소 허둥댈 수도 있지만, 잔진동 없이 안정적인 자세를 유지하는 모습은 편안한 주행 감각을 더한다.

■ 얼마나 좋은가

단도직입적으로 말한다면, 현대차에 있어 대박이지만, 다른 제조사와 수입사들에겐 엄청난 골치가 될 것이 분명하다.

시승차량은 4408만원의 팰리세이드 2.2 디젤 8인승 프레스티지. 가격표에 나온 기본 가격만 보자니 투싼 만한 사이즈의 폭스바겐 티구안 4모션 보다도 저렴하다.

현대차, 팰리세이드


차량 구성과 동일한 풀 옵션 구성 시에는 4884만원의 가격표가 달린다. 동일 사양 구성으로 싼타페 인스퍼레이션 견적을 내보니 4529만원. 약 360만원 정도의 격차가 있지만, 할부 구매 시 납입금 차이에서는 큰 의미를 보이지 않는 가격이다.

다시 말해, ‘팀킬’은 물론 전혀 접점이 없는 세그먼트 까지도 파괴할 수 있는 가격이다. 원가 절감의 흔적 보다는 꽉찬 패키징이 더 눈에 들어오니, 충분히 매력적이다.

현대차, 팰리세이드


다인승에 있어 독보적 존재라는 평가를 받는 기아차 카니발 또한 사정권에 들어와있는 게 사실이다. 두 대 모두 ‘가족’에 초점이 맞춰진 모델이란 점을 감안한다면 더 냉혹하다. 카니발이 가진 무기 보다도 팰리세이드가 가진 무기가 더 많고 강력해 보인다.

시승을 마친 후, 앞서 언급한 광고 속 ‘공룡’이 다시 상기됐다. 어쩌면 현대차는 팰리세이드를 앞세워 그들을 ‘멸종’ 시키겠다는 속뜻을 품고 있던 건 아닐까.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쉐보레 카마로의 경쟁력은 ‘가격’..머스탱 대비 최대 1412만원 저렴
V8 엔진, 3년 만에 ‘세계 10대 엔진’ 복귀..GM·포드 수상 영예
포르쉐, 전기차 투입·시장 경쟁력 강화..‘타이칸’ 포문(砲門)
[김흥곤 칼럼] 중고차 시장, 품질은 좋은데 낮은 가격대..왜?
드골·마크롱의 차 ‘DS’, 내달 국내 진출..플래그십 SUV DS7 투입
벤츠, 신형 C220d 아방가르드 출시..가격은 5520만원
현대차 넥쏘·코나, ‘세계 10대 엔진’ 2개 부문 석권..사상 최초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12.17
    이아이는 팀킬러 ㅎㅎ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12.17
    돌풍인 이유는 다름이 아니라, 가격대비 너무 잘나왔기때문이다.
    딱히 디자인이 멋있어서도 아니고, 딱히 성능이 좋아서도 아니다.
    모든걸 용서할수있는 크기대비 가성비가 미쳤기때문이다.
    현대가 드디어 뭘잘하는지 알고 정신을 차려가고 있는거같다.
    4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12.18
    상대방을 멸종 ㄷㄷ. 그래서 공룡광고를 썻구나!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12.19
    아직도 현기차 사는 ㄸㄹㅇ 있나?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12.26
    대충 계산해서 국민 70%를 또라이로 몰아버리네요 ㅎㅎ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12.24
    진짜...산타페살바에 팔리세이드사죠...원래부터 잘팔리던 싼타페인데...팔리세이드가 그 가격대 나오니 더잘팔리는듯..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12.27
    그렇죠 저도 소나타1.7디젤 모던 3050짜리 살려다 세일페스타로 올뉴K7 디젤 리미티드 에디션이 3020이라 K7구매 했으니깐요 좀더 기둘릴껄 그랬나봐용~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12.25
    실내랑 가성비는 정말 좋은듯! 화이트/네이비 실내는 정말 이쁜 것 같아요ㅎㅎ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시승기] 현대차 팰리세이드에 맞선 대형 SUV..혼다 파일럿
많이 과감한 모습이다. 차도, 혼다코리아의 자세도 그랬다. 혼다는 최근 경기도 화성에 위치한 롤링힐스 호텔에서 신형 파일럿의 미디어 시승행사를 진행했…
조회수 3,205 2019-01-01
데일리카
[시승기] 유니크한 디자인에 가족을 위한 패밀리카..그랜드 C4 피카소
2018년이 지나고 2019년이 다가오고 있다. 연말연시에는 가족과 함께 시간을 보내는 시간이 많아진다. 가족 여행을 계획하기도 하고 오랜만에 친구들과 놀러 갈
조회수 2,492 2018-12-26
데일리카
[시승기] ‘범블비’로 더 잘 알려진..머슬카 ‘카마로 SS’
지난 13일 눈이 많이 내렸다. 용인 에버랜드에 위치한 스피드웨이에서 더 뉴 카마로 SS를 볼 수 있다는 마음에 설레였다. 카마로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조회수 2,834 2018-12-17
데일리카
[시승기] 세그먼트 파괴자의 등장..대형 SUV 현대차 ‘팰리세이드’
출산율은 고꾸라지고 있으며, ‘혼밥’, ‘혼술’이 자연스러워진 시대. 가족을 위한 대형 SUV가 흥행이라니 아이러니다. 현대차 팰리세이드를 두고 하는 말이다.
조회수 9,777 2018-12-14
데일리카
[시승기] 주유비 걱정없는 전기차..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유류세가 멈출지 모르고 한동안 계속 치솟았다. 주유소 가기가 정말 무서울 정도였다. 게다가 디젤 연료비도 계속 올랐고 LPG 가격도 1000원을 넘는 곳도 있었
조회수 1,813 2018-12-11
데일리카
[시승기] 최고급차의 여건을 두루 갖춘 ‘팔방미인’..기아차 THE K9
그간 고급 세단을 선택하며 K9이 선택지에 오르지 못했던 건 사실이다. 근래의 상황은 조금 다르다. 비록 제네시스에 미치진 못하지만, 출시 이후 부터는 월…
조회수 2,702 2018-12-07
데일리카
[시승기] 프랑스 특유의 감성(感性)이 어우러진 SUV.. 푸조 5008
SUV의 강세가 계속되고 있다. 특히 중형 SUV 시장은 더욱 치열하다. 소비자들의 취향이나 라이프 스타일들이 바뀌고 문화가 바뀌기 시작하면서 SUV의 관심이
조회수 3,187 2018-12-06
데일리카
[시승기] 페라리가 내놓은 럭셔리한 데일리카..‘GTC4 루쏘 T’
수퍼카 브랜드 페라리(Ferrari)는 일상적으로 타고 다니는 데일리카(DailyCar)와는 다소 거리가 먼 것처럼 느껴진다. 고성능 스포츠카를 직장 출퇴근을
조회수 2,029 2018-12-04
데일리카
[시승기] 쉐보레 말리부 1.35T vs. 1.5T..그 의외의 결과
한국지엠이 새롭게 출시한 신형 말리부의 라이트사이징 파워트레인은 출력과 배기량이 낮아졌지만, 실제 가속 테스트에서는 기존의 1.5 터보 보다도 강력한 성…
조회수 6,743 2018-11-28
데일리카
[시승기] 동급 경쟁에 왕의 자리를 노리는.. 기아차 ′K3 GT′
준준형 세단의 고성능 경쟁이 연말에 불붙는다. 현대차 더 뉴 아반떼 스포츠가 출시했고, i30 N 라인이 등장했다. 이에 기아차 고성능 버전인 K3 GT가 출시
조회수 1,836 2018-11-23
데일리카
2년 전 시승기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