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테슬라, 급발진 결함 반박..탄원서에서는 ‘완전거짓’ 주장

데일리카 조회 수738 등록일 2020.01.21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테슬라, 모델 S P100D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테슬라가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에 제기된 급발진 관련 탄원서 내용에 대해 정면 반박에 나섰다.

20일(현지시각) 테슬라는 공식 성명을 통해 “소비자들이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에 보낸 탄원서 내용은 완전한 거짓이다”며 “탄원서에 제기된 모든 사례들을 검토한 결과 차량에는 이상이 없음을 밝힌다”고 말했다.

테슬라는 의도치 않은 가속이 빈번히 일어나 안전운전에 지장을 초래한다는 소비자들의 주장이외 탄원서에 제기된 여러 문제점들을 검토한 결과 차량 자체에는 전혀 문제가 없다는 주장을 강하게 펼치고 있다.

테슬라, 모델 X(출처 오토블로그)


테슬라에 따르면 “탄원서 내용에 명시된 모델 S, 모델 X, 모델 3에는 급발진을 제어하기 위한 여러단계의 안전 장치가 이미 탑재돼 있기 때문에 운전자의 의도와 다르게 차량이 급발진을 일으킬 수 없으며 이는 완전한 거짓이다”는 설명이다.

그러나 테슬라의 강력한 반박에도 불구하고 관련 사항 조사를 진행 중인 조사국에서는 테슬라의 차량에서 결함을 의심하고 있다.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에 제출된 내용에는 110건의 충돌사고와 52건의 탑승자 상해사건이 포함되어 있으며, 지난 2012~2019년 생산된 모델 S와 2016~2019년 생산된 모델 X, 2018~2019년 생산된 모델 3가 조사대상이다.

2016년식 모델 X를 소유하고 있는 브라이언 스파크스(Brian Sparks)씨는 “테슬라의 차량은 전국 평균 30배 이상의 급발진 관련 문제를 일으키고 있다. 테슬라는 운전자와 시민의 안전을 담보할 수 없는 구조적 결함이 있다고 생각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특히 그는 CNBC와의 인터뷰를 통해 “보유하고 있는 테슬라의 주식을 모두 처분하고 있다”며 이와 함께 고소장을 제출한 상태다.

테슬라, 모델 3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은 향후 몇주 안으로 초기 조사 결과를 발표하고 관련 내용에 따라 추가적인 조사를 실시할 지에 대한 결정을 판단할 것으로 알려졌다. 만약 탄원서의 내용대로 해당 문제가 안전운행에 지장을 초래한다고 판단될 시 NHTSA는 약 50만대의 테슬라 차량에 대한 전면 리콜명령을 내릴 수 있다는 전망이 흘러나온다.

추가조사 결과 발표 후 리콜명령이 내려진다면 테슬라는 상당한 자금 손실과 회사 경영에 큰 타격을 입게 된다. 특히 안전에 관해 소비자들의 신뢰를 잃게된다면 회복할 수 없는 위기에 봉착할 것이란 전망도 흘러나오는 만큼 테슬라는 급발진 관련 문제에 관해 강력한 반박을 준비 중이다.

테슬라는 최근 중국의 생산공장 완공과 전기 픽업트럭인 사이버 트럭의 발표로 연신 높은 주가를 기록 중이다. 한때 자금문제로 위기설까지 나왔던 테슬라가 어려운 상황을 극복하고 본격궤도에 오른 이 시점에 또 다른 악재를 만나게 될지 주목된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폭스바겐, 고성능 골프 이미지·제원 유출..특징은?
[구상 칼럼] 충전식 전기차 테슬라 ‘모델3’..디자인 평가는?
테슬라, 급발진 결함으로 50만대 리콜 전망..그 배경은?
GMC, 풀사이즈 SUV 신형 ‘유콘 ’공개..타호와 차이점은?
한국시장서 고전하는 일본차, 글로벌 시장서도 인기 하락..왜?
캐딜락, XT6·XT5·XT4·CT5·CT4 등 5개 신차 투입..SUV ‘주력’
람보르기니, 2020 제네바모터쇼 불참 계획..그 이유는?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한국닛산, 실적악화로 희망퇴직 등 구조조정 진행
한국 닛산이 희망 퇴직자의 모집을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희망 퇴직자의 모집과는 별도로 60명 안팎의 직원 중 일부가 이미 사표를 제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회수 39 14:38
글로벌오토뉴스
인제스피디움, WTCR 10월 개최..준비 ‘착착’
인제스피디움(대표 윤재연, 김춘수)은 오는 10월16~18일까지 국제자동차연맹(FIA)이 주관하는 세계3대 자동차경주대회 중 하나인 WTCR 대회 개최를 위한
조회수 31 14:38
데일리카
시트로엥, 전기차로 사하라 사막 종단
시트로엥이 반무한궤도 차량 ‘골든 스카라브’의 사하라 사막 원정 1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전기차로 동일한 시간과 경로를 달리는 ‘에픽(.PIC)’ 프로젝트에
조회수 28 14:34
오토헤럴드
어린이 카시트 장착 조건에 따른 실험 결과
한국교통안전공단이 어린이용 카시트 장착 조건에 따른 교통사고 발생 상황 모의실험 결과를 최근 발표했다. 6세 어린이 더미를 이용한 이번 실험 결과 교통사고 발생
조회수 49 14:33
오토헤럴드
[스파이샷] BMW M4 쿠페
BMW 고성능 디비전의 중심에는 M3와 M4가 있다. 시리즈 전체 중에서 핸들링 성능이 가장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2019 프랑크푸르트오토쇼를 통해 M
조회수 29 14:30
글로벌오토뉴스
베이징 취소 제네바 예정대로, 미리 보는 월드 프리미어 국산편
코로나 19의 영향으로 세계적인 전시회가 줄줄이 취소되고 있는 가운데 최근 베이징 모터쇼도 무기한 연기를 공식 발표했다. 베이징 모터쇼는 현지 시각으로 18일,
조회수 31 14:29
오토헤럴드
맞짱열전 #8 GV80 VS GLC, 7000만 원대 프리미엄 SUV 진검승부
2020년 1월, 제네시스 브랜드 최초의 후륜구동 플래그십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GV80 출시로 국산과 수입 프리미엄 브랜드 간 실질적인 맞대결이 펼쳐졌다
조회수 60 14:28
오토헤럴드
인간 삶의 발전으로 계속 증가하는 RV 식구들
*1933년 쉐보레 서버번 오늘날의 RV를 좀더 세부적으로 구분하자면 SUV(스포츠형 실용차량 ; Sports Utility Vehicle), MPV(다용도형
조회수 53 14:27
글로벌오토뉴스
중국, 자동차생산 일부 재개했지만….
코로나19사태로 중단됐던 중국 내 자동차업체들의 조업이 2월 17일부터 일부 재개됐다. 현대자동차와 길리자동차, GM, 폭스바겐, 토요타, 닛산 혼다 등은 후베
조회수 31 14:26
글로벌오토뉴스
108. 폭스바겐과 테슬라, 바뀐 게임의 법칙에서의 승자는?
2019년 11월, 게임의 법칙과 힘의 이동이라는 칼럼을 썼다. 그때만 해도 전통적인 자동차업체 및 부품업체와 구글, 테슬라, 우버나 리프트로 대변되는 등 외부
조회수 9 13:43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