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현대차, 신형 쏘나타 하이브리드 출시..가격은 2754만~3599만원

데일리카 조회 수5,012 등록일 2019.07.22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현대차, 쏘나타 하이브리드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신형 쏘나타 하이브리드가 국내 시장에 출시됐다. 세계 최초로 능동제어 변속 기술을 적용하고 솔라루프 시스템을 더해 연료 효율을 극대화 한 점이 눈길을 끈다.

현대자동차는 22일 신형 쏘나타 기반의 친환경 모델인 쏘나타 하이브리드를 출시하고 이날부터 본격 판매에 돌입한다고 22일 밝혔다.

쏘나타 하이브리드는 20.1km/h의 동급 최고 수준 연비와 솔라루프 시스템, 능동 변속제어 기술, 하이브리드 전용 디자인 등을 탑재해 상품 경쟁력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현대차, 쏘나타 하이브리드


쏘나타 하이브리드에 적용된 ‘솔라루프 시스템’은 야외에서 하루 6시간 충전 시 1년 기준 총 1300km의 추가 주행거리를 확보할 수 있다. 장기 야외 주차 등으로 인한 차량 방전을 예방하고, 독특한 디자인으로 유니크한 외관 이미지를 더하는 점도 강점이다.

능동 변속제어 기술(ASC, Active Shift Control)은 현대차가 독자 개발한 제어 로직을 통해 하이브리드 모터로 자동변속기를 초당 500회씩 초정밀 제어하는 기술로, 기존 하이브리드 차량 대비 30% 빠른 변속이 가능해져 주행 성능과 연비, 변속기 내구성 등을 동시에 높여준다.

외관 디자인은 기존 쏘나타의 이미지에 공력 성능을 향상하기 위한 요소들이 접목됐다. 그릴엔 크로스홀 패턴을 더했으며, 공력성능을 고려한 리어 스포일러 및 하이브리드 전요 ㅇ알로이 휠 등 친환경 모델만의 차별화된 디자인을 구현했다.

여기에 빌트인 캠, 현대 디지털 키, 음성인식 공조제어, 개인화 프로필 등 기존 쏘나타에 선보여진 바 있는 기능등도 동일하게 탑재돼 상품성을 향상시켰다. 전방 충돌방지 보조, 차로 이탈방지 보조, 차로 유지 보조, 운전자 주의 경고, 하이빔 보조, 전방 차량 출발 알림 등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도 기본 적용됐다.

현대차는 여기에 후방 주차 충돌방지 보조(PCA-R, Parking Collision-Avoidance Assist-Reverse) 기능을 동급 최초로 적용했다. 이는 주차 또는 출차 시 저속 후진 중 보행자 및 장애물과의 충돌이 감지되면 운전자에게 경고하고 차량의 제동을 제어하는 시스템으로, 제네시스 G90을 통해 선보여진 바 있다.

현대차, 쏘나타 하이브리드


이외에도 현대차는 앞 유리와 운전석 및 조수석 문에 이중 접합 차음 유리를 탑재해 높은 정숙성을 구현했으며 배터리 패키징 최적화를 통해 기본 모델(가솔린)과 비슷한 수준의 트렁크 공간을 확보했다.

파워트레인은 스마트스트림 G2.0 GDi 하이브리드 엔진과 전용 6단 자동변속기를 적용, 최고출력 152마력, 19.2kg.m의 최대토크를 갖췄으며, 20.1km/l의 복합연비를 갖췄다. 연비는 기존 하이브리드 모델 대비 10% 이상 향상된 기록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신형 쏘나타는 지난 5월과 6월에는 국내 판매량 1위를 달성하며 많은 고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며 “성능, 연비, 디자인 등이 강화된 또 하나의 스마트 모빌리티 디바이스 ‘쏘나타 하이브리드’는 신형 쏘나타가 몰고 온 변화와 혁신의 바람을 이어감은 물론 중형 세단 시장에서 쏘나타의 입지를 더 강화시켜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쏘나타 하이브리드는 스마트, 프리미엄, 프리미엄 패밀리, 프리미엄 밀레니얼, 인스퍼레이션 등 5종의 트림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스마트 2754만원, 프리미엄 2961만원, 프리미엄 패밀리 3130만원, 프리미엄 밀레니얼 3330만원, 인스퍼레이션 3599만원으로 책정됐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움츠러든 일본차 업계..견적 요청도 전시장 방문도 ‘뚝’
벤틀리, ′플라잉스퍼 퍼스트 에디션′ 공개..1년 한정 판매
기아차, 셀토스 판매 목표 월 5천대로 상향 조정..그 배경은?
[TV 데일리카] 충돌이 예상되면 차가 알아서 스스로 정지하는 ‘셀토스’
“더 깨끗하게”..환경을 위한 자동차 제조사들의 기술들
쉐보레, 8세대 콜벳 공개..미드십 슈퍼카의 탄생
포르쉐, 신형 911 GT3 출시 계획..변하지 않는 자연흡기
  • 회사명
    현대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67년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 현대 현대 쏘나타 hybrid 종합정보 저공해2종
    2019.07 출시 중형 08월 판매 : 985대
    휘발유 1999cc 복합연비 19.1~20.1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23
    이런게 나올때가 됐지 이제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23
    이거 어느 트림이 좋을까요?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25
    하이브리드는 환영이지만 디자인은 호불호...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美도 유럽도 ‘조용한 전기차’ 규제하지만..국내선 1년째 국회 계류중
유럽에 이어 미국에서도 전기차에 ‘소음’이 더해진다. 국내에서도 같은 법안이 제안됐지만, 국회에서 계류되고 있다. 16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
조회수 5 10:39
데일리카
고성능 버전 ‘아바쓰’, ‘595 피스타’ 공개..과연 출력은?
아바쓰는 17일 새로운 '595 피스타(Pista)'를 공개했다. 이 차량은 디자인 및 성능이 업그레이드된 아바쓰 595 투리스모(Turism
조회수 4 10:37
데일리카
캐딜락, 콤팩트 세단 CT4 공개..3시리즈·C클래스와 시장 경쟁
캐딜락이 ATS의 후속 모델로 정해진 CT4를 공개했다. 기본 모델이 출시된 후 고성능 모델이 순차적으로 공개되는 것에 반해 고성능 버전인 V시리즈부터 공개된
조회수 35 09:24
데일리카
‘라스트마일’ 시장 급부상..전동 스쿠터 만드는 자동차 업계
이른바 ‘라스트마일’ 시장이 화두로 떠오르고 있다. 완성차 업체는 물론, 외국계 스타트업들도 국내 진출을 서두르고 있어서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자…
조회수 12 09:23
데일리카
GM, 美서 총파업 예고..트래버스·콜로라도 생산 차질(?)
GM이 파업에 돌입한다. 2007년 GM이 파산에 임박했던 금융위기 이후로는 딱 12년 만이다. 전미자동차노조(UAW)는 기자회견을 열고, 16일(현지시간)부
조회수 13 09:22
데일리카
포르쉐의 양산형 전기차..7가지 ‘타이칸’의 특징은?
타이칸은 포르쉐가 선보이는 순수 전기차이자 포르쉐 고유의 성능과 연결성, 일상적 사용성을 모두 갖춘 것이 특징이다. 700마력을 상회하는 최고출력과 시속 1…
조회수 21 09:22
데일리카
포드, 대형 SUV ‘익스플로러’ 사전 계약 실시..가격은 5990만원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대표 정재희)는 6세대 SUV ‘올 뉴 익스플로러(All-New Explorer)’ 출시를 앞두고 사전 계약을 시작한다고 16일 밝혔다.
조회수 951 2019-09-16
데일리카
[임기상 칼럼] 승용차 좌석 따라 다른 안전성..과연 최상의 자리는?
전 세계 자동차 안전종주국으로는 미국이 우선 꼽힌다. 특히 미국의 도로교통안전국(NHTSA)은 1970년 설립되어 지구촌 차량의 안전과 제도의 기준이 되고 있다
조회수 186 2019-09-16
데일리카
[시승기] 럭셔리 SUV 왕좌 노리는..BMW X5 M50d
넘쳐나는 경쟁모델 가운데 그 기세가 한풀 꺾인 듯 하지만 여전히 잘 달리는 SUV를 꼽자면 BMW X5를 빼놓을 수 없다. BMW는 지난 1999년 1세대
조회수 361 2019-09-16
데일리카
르노 전기차 ‘조에’, 주행거리 395km 인증..국내 출시 일정은?
‘조에’가 400km에 육박하는 실주행거리를 입증했다. 조에는 내년 국내 출시가 예고된 르노의 순수 전기차다. 13일(현지시간) 르노는 전기차 조에(Zoe)가
조회수 468 2019-09-16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