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한국지엠, ‘장소’ 놓고 임단협 전부터 갈등..노조는 파업권 확보

데일리카 조회 수550 등록일 2019.06.21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한국지엠 군산공장 정문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임단협 상견례를 시작도 하지 않은 한국지엠 노사가 ‘샅바싸움’으로 분주하다.

업계에 따르면, 한국지엠 사측과 노조는 임단협 장소와 교섭 대표 구성에 이견을 보이며 당초 지난 30일로 예정된 2019년도 임금 단체 협약 상견례를 진행하지 않았다. 노조 측은 이에 반발하며 20일 쟁의행위 찬반투표에 돌입, 74.9%의 찬성을 기록하며 파업권을 확보한 상태다.

양측이 교섭을 시작하기도 전부터 갈등 양상을 보이는 건 이전에도 있어 왔지만, ‘협상 장소’를 문제삼는 건 전례가 없었다는 게 노조 측의 주장이다. 이는 대우자동차 시절부터 30여년간 문제 없이 이용되어온 장소라는 것도 이들의 설명이다.

한국지엠 부평2공장 말리부 생산라인


한국지엠 노조 관계자는 “총 여섯 차례의 교섭 요청에도 불구하고 사측이 장소의 안전을 이유로 응하고 있지 않다”며 “정말 장소가 문제가 된다면 운동장에서 천막을 쳐도 상관 없을 만큼 이에 개의치 않는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지난 해 국민의 혈세를 지원받은 회사라면 올해는 당연히 임단협을 조기에 마무리하고 신차 출시 준비를 해야하는 것 아닌가”라고도 반문했다.

반면, 새로운 장소를 대안으로 제시한 사측은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 노조측의 주장이 일방적인데다, 기존의 교섭 장소에서는 임원들의 안전을 담보할 수 없다는 것. 지난 해 교섭 과정에서 발생한 사장실 점거와 임원 감금 사태와도 무관하지 않다는 입장이다.

한국지엠 창원공장(다마스 라보 생산)


한국지엠 관계자는 “노조 측이 주장한 교섭 장소는 일전에도 임단협 과정에서 임원들이 감금된 사례가 있었던 곳”이라며 “외국인 임원들이 다수인 만큼, 이에 각별히 주의해 새로운 장소를 제시했지만 노조가 이를 받아들이지 않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 노조측 교섭 대표 인사에 대해서도 문제 삼았다. 임단협 중 회사 내 기물파손 혐의 등으로 해고된 전 군산지회장이 교섭 대표로 배석하는 건 인정할 수 없다는 것이다. 한국지엠 측은 그를 교섭 대표에서 제외해줄 것을 노조 측에 요청하고 있다.

자동차 업계의 한 관계자는 “교섭 전 상견례부터 격한 갈등을 보이는 것으로 볼 때 한국지엠의 올해 임단협도 순탄치 않을 것으로 전망된다”며 “신차 배정이 확정된 상태에서 벌어진 갈등이라 이에 대한 여론이 좋을지도 알 수 없다”고 평가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닛산, 전기차 ′아이스크림 밴′ 콘셉트 공개..환경보호에 초점
애스턴마틴 발할라, 차세대 본드카로 낙점..영화 통해 첫 데뷔
[김필수 칼럼] 중고차의 보증보험 가입 의무화는 당연한 의무
[시승기] 더 강해진 챔피언..티볼리 1.5 가솔린 터보
르노, 차세대 캉구 이미지 유출..한국 출시 계획은?
교통사고 감소했지만 고령 운전자 사고는 증가세..‘대책 시급’
기아차, 글로벌 전략모델 ‘셀토스’ 인도서 첫 공개..그 이유는?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6.26
    해고된 군사지부장 배석에서 뿜었다~ 왜? 회사랑 상관없는 사람이? 쌍용차는 민노총이라도 탈퇴해서 그런지 나름 조용히 내실이나 쌓고 있는데, 복직도 시켜주는 것만 보이나?
    혈세 운운하는 정상적 사고라면 장소야 어떻게 하든지
    차라리 실질적인 신차 배정을 요구하는게 옳았다!
    트레버스, 콜로라도 아예 수입차로서 판매전략을 짠다던데...
    성공 할리가 만무하지만, 회사가 노조가 점령한 공장을
    얼마나 싫어하는지는 삼척 동자도 알겠다.ㅋㅋ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정부, 택시·승차공유업계 상생안 마련..타다 측은 ‘우려’
정부가 택시업계와 승차공유 스타트업 간의 상생을 위한 중재안을 내놨다. 일각에선 택시 측에 유리한 입장이 다수 반영된 점을 들어, 타다 등 공유업체들의 반…
조회수 14 15:50
데일리카
최고속도 신기록 깨고 게임대회도 열고..상용차 업계의 이색 이력
대형 상용차 제조사들의 독특한 이력이 눈길을 모은다. 세계에서 가장 빠른 트럭을 만들어내는가 하면, 게임 대회를 열고 실제 트럭을 부상으로 내걸기도 했다.…
조회수 13 15:48
데일리카
상용밴 마스터부터 CUV XM3까지..틈새시장 노리는 르노삼성
‘조금 다른 특별함’. 르노삼성자동차가 최근 내세운 광고 카피다. 르노삼성은 이를 통해 일률적인 국산차 시장에서 ‘틈새’를 노리는 전략을 구사하고 있다는 점…
조회수 16 15:41
데일리카
닛산, 신형 알티마 출시..가격은 2960만~4140만원
닛산의 베스트셀링 중형세단이 풀 체인지를 거치고 국내 시장에 출시된다. 한국닛산은 16일 중형세단 신형 알티마를 국내 시장에 출시하고, 이날부터 전국 …
조회수 670 2019-07-16
데일리카
판매 재개하는 아우디, Q7 45 TFSI 과트로 사전계약 실시..‘포문
아우디가 한국시장에서 판매를 재개한다. 아우디코리아(사장 세드릭 주흐넬)는 프리미엄 SUV ‘2019년형 Q7 45 TFSI 콰트로’를 16일부터 사전 계약
조회수 720 2019-07-16
데일리카
쉐보레, 차세대 콜벳 C8 ‘스팅레이’로 명명..데뷔 일정은?
쉐보레는 2020년형 8세대 미드 엔진 콜벳의 모델명을 ‘스팅레이(Stingray)’로 명명한다고 발표하고, 새 차량의 로고를 공개했다. 이 차량은 오는 18일
조회수 360 2019-07-16
데일리카
포르쉐, 신형 파나메라 GTS 출시..가격은 2억480만원
포르쉐가 럭셔리 스포츠세단 신형 파나메라를 내놨다. 포르쉐코리아(대표 마이클 키르쉬)는 16일 세단의 편안함과 GTS만의 유니크한 퍼포먼스 패키지를 갖…
조회수 376 2019-07-16
데일리카
다임러 주주, 디터 제체 전 회장 복귀 계획에 ‘반발’..왜?
지난 5월을 끝으로 퇴임한 디터 제체 회장이 2년간의 휴식 후 이사회 의장의 직무를 이어가기 위한 계획에 제동이 걸렸다. 15일(현지시간) 독일 경제지인 한…
조회수 72 2019-07-16
데일리카
아우디, 대형 SUV ‘Q7 가솔린’ 출시 계획..국내 판매 재개 ‘주목’
아우디가 하반기 국내 시장에서의 영업을 재개한다. 당장 이번 달 Q7의 사전 예약이 시작된다. 르네 코네베아그(Ren Koneberg)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사
조회수 1,700 2019-07-15
데일리카
재규어, 신형 F-타입 내년 출시 계획..직렬 6기통 탑재(?)
재규어의 스포츠카 라인업을 책임지고 있는 F-타입이 오는 2020년 직렬 6기통 엔진과 함께 페이스 리프트 버전으로 돌아온다. 독일 아우토자이퉁이 뉘르부르…
조회수 409 2019-07-15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